맨위로 가기
  • 공유 공유
  • 댓글 댓글
  • 추천 추천
  • 스크랩 스크랩
  • 인쇄 인쇄
  • 글자크기 글자크기
링크가 복사되었습니다.

美 재무부, '디파이 블법금융' 관련 보고서 발표한다

작성자 이미지
토큰포스트 기자

2023.03.15 (수) 08:00

대화 이미지 6
하트 이미지 1

사진 = shutterstock

미국 재무부가 탈중앙화 금융(DeFi, 디파이)에 대핸 보고서를 발표할 것으로 전망된다.

15일(현지시간) 현지 업계에 따르면, 미국 재무부가 디파이의 범죄적 사용에 대해 분석하는 리스크 평가 보고서를 곧 발표할 예정인 것으로 전해졌다.

엘리자베스 로젠버그 미국 재무부 테러자금 담당 차관보는 "불법행위자의 범죄행각, 자금세탁 방법 등에 대해 조사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암호화폐가 놀라운 성장세를 보인 가운데, 업계는 종종 규제 및 금융범죄를 미래에 고려할 사항으로 취급한다"고 강조했다.

랜섬웨어 공격으로 수억 달러 상당의 암호화폐를 탈취, 믹서 등 방법을 통해 불법적으로 자금을 세탁한 가장 대표적인 사례는 북한 해커 그룹이다.

북한의 랜섬웨어 공격과 같은 사건에서 디파이가 어떠한 역할을 했는지 조사했으며, 관련 리스크 평가를 발표할 예정이라는게 재무부 측 입장이다.

한편, 지난 9일 미국 재무부가 가상화폐 채굴에 사용되는 전기에너지에 최대 30%의 세금을 부과하는 정책을 추진할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재무부 ‘2024 회계연도 세입 제안 보고서’에 따르면, 연 10%의 비율로 3년에 걸쳐 채굴 전기에너지에 대한 소비세를 부과하는 계획을 제안했다.

채굴자에 대한 전기에너지 소비세는 온-그리드(On-Grid, 지역연계)와 오프-그리드(Off-Grid, 자급자족) 발전 시스템을 모두 포함한다.

가상화폐 채굴을 위해 컴퓨팅 자원을 사용하는 모든 기업은 전기 비용의 30%에 해당하는 소비세를 부과 받을 거란 게 재무부의 입장이다.

재무부는 가상화폐 채굴 성장에 따른 에너지 소비 증가가 환경에 부정적 영향을 미치며 지역 사회에 위험성을 야기할 수 있다고 짚기도 했다.

가상화폐 채굴자의 전기 사용에 대한 소비세가 관련 환경 영향과 피해를 감소시킬 거란 게 재무부 측 의견이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TokenPos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기사

관련된 다른 기사

주요 기사

크라우드스트라이크 블랙아웃, 암호화폐 기업의 취약성

한국의 엄격한 암호화폐 거래소 규제 시행

WazirX, 도난 자산 회수를 위한 현상금 프로그램 시작

TSMC, AI 수요 급증으로 아시아 최초 1조 달러 기업 등극

댓글

6

추천

1

스크랩

스크랩

데일리 스탬프

0

매일 스탬프를 찍을 수 있어요!

데일리 스탬프를 찍은 회원이 없습니다.
첫 스탬프를 찍어 보세요!

댓글 서비스는 로그인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전체댓글 [6]
댓글보기
  • 엠마코스모스
  • 2023.03.16 16:15:40
정보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1mini
  • 2023.03.15 15:47:41
ㄱ ㅅ ㅇ
답글 달기
  • 0
  • ·
  • 0
  • der4827
  • 2023.03.15 14:25:19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영차영차
  • 2023.03.15 10:38:54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남이대장군
  • 2023.03.15 10:08:05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토큰부자
  • 2023.03.15 09:54:17
유익한 기사 항상 잘 보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1 

선물이 도착했어요!

선물이 도착했어요!

선물이 도착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