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위로 가기
  • 공유 공유
  • 댓글 댓글
  • 추천 추천
  • 스크랩 스크랩
  • 인쇄 인쇄
  • 글자크기 글자크기
링크가 복사되었습니다.

美 연준, 3연속 '베이비스텝' 단행...기준금리 0.25%포인트↑

작성자 이미지
토큰포스트 기자

2023.05.04 (목) 08:00

대화 이미지 42
하트 이미지 3

사진 = shutterstock

4일(현지시간)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성명을 통해 기준 금리를 25bp(=0.25%포인트) 인상한다고 밝혔다.

지난번에 이은 베이비스텝으로, 시장 전망치와도 부합한다. 이로써 미국의 기준금리는 5.00~5.25% 구간까지 올랐다.

동시에 지난해부터 시작된 미국의 금리 인상 행보를 마무리할 것이란 신호를 보냈다. 이번 결정으로 한국과의 기준금리 격차는 역대 최대인 1.75%포인트로 벌어졌다.

이날 연준은 FOMC 성명을 통해 기준 금리를 25bp(=0.25%포인트) 인상한다고 밝힌 가운데, 해당 발표에서 지속적인 금리 인상(OnGoing)에 대한 시사용어는 삭제됐다.

연준은 "계속대로 계속해 대차대조표를 축소할 것"이라며 "은행 시스템은 건전하고 탄력적"이라고 전했다. 연준의 이번 금리인상 발표는 만장일치로 결정됐다.

제롬 파월 미국 연방준비제도 의장은 FOMC 회의 후 가진 기자회견에서 "미국 은행 시스템은 건전하고 탄력적이다. 전반적으로 개선됐다"며 "계속해서 모니터링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더 많은 긴축 도구 사용 가능성에 대한 견해를 내비쳤다.

파월 의장은 "오늘 기준금리를 25bp 인상했고, 이로써 지난 1년 동안 금리를 5% 가까이 인상했다. 인플레이션이 작년 대비 어느정도 하락했다. 다만 2%까지 아직 갈길이 멀다"며 "긴축 정책 효과가 완전히 드러나기까지 시간이 좀 소요될 것이다. 필요하다면 더 많은 긴축 도구를 사용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부채 한도를 상향 시키지 못한다면 미국과 미국 경제에 매우 심각한 타격이 있을 것이다. 그러나 연준은 이에 대해 따로 언급하지 않을 것이다"라고 선을 그었다.

파월 의장은 미국 현지 '뱅크런' 사태 이후 은행의 유동성에도 주목하고 있다고 강도했다.

그는 실리콘밸리 은행 등 사태를 언급하며 "최근 사태로 은행들의 유동성 이슈에 고도로 집중하고 있다"며 "지역은행은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하며, 우리는 대형은행의 대규모 인수를 원하지 않는다"고 강조했다.

은행은 각자의 목적에 따라 운영되고 있으며, 다만 이번 인수는 뱅크런 은행에 대한 대처라는게 파월 측 입장인 것으로 전해졌다.

또한 그는 현재 인플레이션은 목표를 상회했으며, 타겟 금리는 2%라고 주장했다.

파월 의장은 "타겟 금리는 2%이다. 이는 변경되지 않을 것이다. 노동시장을 확인해야 한다."라며 "근로자 임금은 여전히 2% 인플레이션 보다 높은 상황이다"고 말했다.

이어 "임금 인플레이션은 장기적으로 3%가 적정하다고 생각한다. 나는 임금이 인플레이션의 주요 원동력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고 정정했다.

한편, 이 같은 연준의 금리 정책은 마무리에 까까워 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파월 의장은 "25bp 금리인상은 FOMC 위원들의 큰 지지를 받았다. 우리가 시작보다는 끝에 가까워지고 있다는 느낌을 받았다"며 "금리 인상 혹은 동결 여부는 데이터를 확인한 후 결정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번 25bp 금리 인상 결정은 잘한 것이라고 생각한다. 우리는 리스크와 관련해 충분하지 않은 것과 과도한 것 사이에서 균형을 맞춰야 한다. 이번 발표는 균형을 맞추기 위한 올바른 결정이었다"고 말했다.

하지만 현재 상황에선 금리 인하 논의는 부적절하다고 선을 그었다.

그는 "인플레이션은 아주 빠르지 않지만 내려갈 것이다. 금리 인하는 아직 부적절 하다고 판단된다"고 말했다.

같은 날 뉴욕증시는 하락했다. 제롬 파월 연방준비제도(Fed·연준) 의장이 시장이 기대했던 연내 기준금리 인하 가능성에 선을 긋는 등 매파적 발언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된다.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270.29포인트(0.80%) 하락한 3만3414.24에 마감했다. S&P500지수는 28.83포인트(0.70%) 떨어진 4090.75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지수는 55.18포인트(0.46%) 내린 1만2025.33에 거래를 마쳤다.

이날 뉴욕증시는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 결과를 앞두고 상승세를 보였다. 향후 기준금리 동결 가능성을 시사한 FOMC 성명이 공개된 직후에는 상승폭이 확대되는 장면도 있었다.

성명서가 향후 금리 인상 중단 가능성을 시사했기 때문이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TokenPos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기사

미션

매일 미션을 완료하고 보상을 획득!

출석 체크

0 / 0

기사 스탬프

0 / 0

댓글

42

추천

3

스크랩

스크랩

데일리 스탬프

0

매일 스탬프를 찍을 수 있어요!

데일리 스탬프를 찍은 회원이 없습니다.
첫 스탬프를 찍어 보세요!

댓글 서비스는 로그인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전체댓글 [42]
댓글보기
  • StarB
  • 2023.12.23 09:30:15
ㄱㅅ
답글 달기
  • 0
  • ·
  • 0
  • 꽃미남
  • 2023.12.07 22:48:05
좋은정보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kong66
  • 2023.10.12 23:50:33
좋아요
답글 달기
  • 0
  • ·
  • 0
  • 백공
  • 2023.10.11 19:58:40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백공
  • 2023.10.11 19:56:22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사랑이
  • 2023.10.10 23:51:48
정보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백공
  • 2023.10.09 20:00:20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kong66
  • 2023.10.06 17:37:22
좋아요
답글 달기
  • 0
  • ·
  • 0
  • 꽃미인
  • 2023.09.02 08:30:29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백공
  • 2023.08.10 19:08:16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1 2 3 4 5 

선물이 도착했어요!

선물이 도착했어요!

선물이 도착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