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위로 가기
  • 공유 공유
  • 댓글 댓글
  • 추천 추천
  • 스크랩 스크랩
  • 인쇄 인쇄
  • 글자크기 글자크기
링크가 복사되었습니다.

유가, 주간 상승 후 중국 경제 지표로 하락세

작성자 이미지
박현우 기자

2024.06.17 (월) 15:00

대화 이미지 1
하트 이미지 5

브렌트유 가격은 4주 만에 처음으로 주간 상승세를 기록했으며, 중국의 석유 정제 활동은 올해 정체되거나 감소할 것으로 예상된다. / 셔터스톡

브렌트유 가격은 4주 만에 처음으로 주간 상승세를 기록했으며, 중국의 석유 정제 활동은 올해 정체되거나 감소할 것으로 예상된다.

브렌트유 가격은 지난주 3.8% 크게 상승한 후 배럴당 82달러를 넘어서며 4주 만에 처음으로 주간 상승세를 기록했다. 반면 서부 텍사스산 중질유(WTI)는 배럴당 78달러에 근접했다. 이러한 가격 변동은 산업 생산과 투자 데이터의 엇갈린 신호로 인해 성장세가 둔화된 가운데 나타났다. 더 많은 플랜트가 유지보수를 진행함에 따라 석유 정제율은 올해 최저치로 떨어졌다.

소비자 측면에서는 정부의 경기 부양책에 힘입어 가계가 주저하던 지출을 늘리기 시작하면서 소비 지표가 다소 낙관적인 전망을 가져왔다. 석유 시장의 주요 국가인 중국은 올해 석유 정제 활동이 정체되거나 심지어 감소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는 2022년의 코로나19 침체를 제외하면 20년 만에 처음 있는 일이다. 중국은 2023년에 기록적인 양의 원유를 처리하여 수요의 강력한 반등을 반영한 바 있다.

4월 초부터 유가는 공급 과잉과 수요 약세, 특히 중국의 수요 약세에 대한 우려로 인해 전반적으로 하락 추세를 보였다. OPEC+가 올해 증산 계획을 발표하면서 시장은 더 큰 불확실성에 직면했다. 그러나 주요 산유국들은 필요한 경우 이러한 증산 계획을 중단하거나 되돌릴 수 있다고 밝혔다. "원유는 성장의 여지가 있다,"라고 CITIC 퓨처스의 애널리스트 구이 첸시는 말한다. 그녀는 3분기는 일반적으로 전 세계적으로 성수기이기 때문에 석유 처리와 수요가 증가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뉴스 속보를 실시간으로...토큰포스트 텔레그램 가기

<저작권자 ⓒ TokenPos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기사

미션

매일 미션을 완료하고 보상을 획득!

출석 체크

0 / 0

기사 스탬프

0 / 0

관련된 다른 기사

댓글

1

추천

5

스크랩

스크랩

데일리 스탬프

0

매일 스탬프를 찍을 수 있어요!

데일리 스탬프를 찍은 회원이 없습니다.
첫 스탬프를 찍어 보세요!

댓글 서비스는 로그인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전체댓글 [1]
댓글보기
  • 1mini
  • 2024.06.21 17:34:55
ㄱ ㅅ ㅇ
답글 달기
  • 0
  • ·
  • 0
1 

선물이 도착했어요!

선물이 도착했어요!

선물이 도착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