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위로 가기
  • 공유 공유
  • 댓글 댓글
  • 추천 추천
  • 스크랩 스크랩
  • 인쇄 인쇄
  • 글자크기 글자크기
링크가 복사되었습니다.

오프쇼어 암호화폐 트레이더, 기관 리스크 회피 감정 속에서 '크게 노출'

작성자 이미지
김미래 기자

2024.06.13 (목) 05:00

대화 이미지 5
하트 이미지 9

오프쇼어 암호화폐 트레이더, 기관 리스크 회피 감정 속에서 '크게 노출' / 셔터스톡

지난 2주간 비트코인 포지션에서 손실을 보고 있는 오프쇼어 트레이더들이 시장의 잠재적 롱 스퀴즈에 노출되어 있다고 한다. 한편, CME 트레이더들은 기록적인 미국 현물 비트코인 ETF 유입이 끝난 후 리스크를 줄였다.

11일(현지시간) 더블록에 따르면 K33 리서치의 분석에 오프쇼어 암호화폐 트레이더들이 최근 2주 동안 비트코인 포지션에서 손실을 보고 있어 시장이 잠재적 롱 스퀴즈에 노출되어 있다고 한다. 이와 동시에, CME의 트레이더들은 미국 현물 비트코인 ETF의 19일 연속 순유입이 끝난 후 리스크를 줄였다.

K33의 선임 분석가 Vetle Lunde와 디파이 분석가 David Zimmerman은 "최근 2주간의 강세 트레이더들이 현재 손실을 보고 있으며, 비트코인이 현재 가격에서 마지막으로 거래된 이후 명목 미결제약정이 32,000 BTC 증가했다"고 말했다. 비트코인 영구 계약의 레버리지는 2주간의 꾸준한 상승세 이후 연간 최고치인 260,000 BTC에 도달했다.

CME의 트레이더들은 월요일에 현물 비트코인 ETF에서 6490만 달러의 순유출이 발생한 후 리스크를 줄였으며, 연환산 선물 프리미엄은 지난주 비트코인과 이더리움 모두 약 12%에서 화요일에 6%로 하락했다. 이는 5월 23일 이후 처음 있는 일이다.

"Lunde와 Zimmerman은 "단기 포지셔닝은 기관 트레이더들 사이에서 신중한 행동을 시사하지만, 미결제약정이 사상 최고치에 근접해 있는 만큼 노출은 여전히 높다"고 덧붙였다.

현물 비트코인 ETF 유입은 수요를 반영

미국 현물 비트코인 ETF는 지난주 25,917 BTC(18억 달러)의 3개월 최고 순유입을 기록했으나, 비트코인 가격은 비교적 낮은 변동성으로 유지되었다. 증가한 미결제약정과 함께, 이는 CME에서의 공격적인 차익 거래 활동과 결합되어 ETF 유입이 순중립적이라는 논쟁을 불러일으켰다.

분석가들은 "이 관찰은 부분적으로는 사실이지만, ETF 유입은 5월 1일 이후 CME 미결제약정 발전보다 훨씬 더 확장되었다. 이는 방향성 롱 노출을 구축하려는 참여자들로부터 나오는 ETF 유입의 대다수를 나타낸다"고 설명했다.

비트코인의 주식과의 상관 관계 증가

비트코인의 미국 주식과의 상관 관계는 18개월 만에 최고 수준에 도달했으며, 나스닥과의 30일 상관 계수는 지난주 0.64로 상승했다. 이는 2022년 이후 처음 있는 일이다. 시장은 금요일에 발표된 강력한 미국 비농업 고용 수치에 부정적인 반응을 보이며 금리 인하 기대가 지연되었다.

단기적으로 중요한 거시적 이벤트

이제 시장의 관심은 수요일 발표 예정인 미국 CPI 인플레이션 수치와 5.5%로 예상되는 연방준비제도의 금리 결정에 집중되고 있다. K33 분석가들은 "FOMC 도트 플롯과 제롬 파월의 기자 회견에서의 포워드 가이던스가 가장 중요한 가격 변동 요인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가장 큰 시가총액을 가진 비트코인은 지난 24시간 동안 3.5% 하락하여 66,878달러에 거래되고 있으며, 이더리움은 비트코인 대비 성과가 저조하여 지난 24시간 동안 4% 하락하며 ETH/BTC 쌍이 0.052로 되돌아가고 있다.

그러나 K33 분석가들은 이더리움에 대한 강세 입장을 재차 강조하며, 현물 이더리움 ETF 승인으로 인해 여름 동안 비트코인에 비해 상대적 강세를 기대하고 있다.

뉴스 속보를 실시간으로...토큰포스트 텔레그램 가기

<저작권자 ⓒ TokenPos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기사

관련된 다른 기사

주요 기사

[토큰포스트 마감 브리핑] 김병환 금융위원장 후보자, BTC 현물 ETF 허용에 부정적 입장 피력 外

댓글

5

추천

9

스크랩

스크랩

데일리 스탬프

0

매일 스탬프를 찍을 수 있어요!

데일리 스탬프를 찍은 회원이 없습니다.
첫 스탬프를 찍어 보세요!

댓글 서비스는 로그인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전체댓글 [5]
댓글보기
  • 바다거북이
  • 2024.06.13 13:30:39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디스나
  • 2024.06.13 10:10:00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사계절
  • 2024.06.13 09:52:21
기사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토큰부자
  • 2024.06.13 08:30:43
기사 잘 봤습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bleu28
  • 2024.06.13 06:37:09
굿굿
답글 달기
  • 0
  • ·
  • 0
1 

선물이 도착했어요!

선물이 도착했어요!

선물이 도착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