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위로 가기
  • 공유 공유
  • 댓글 댓글
  • 추천 추천
  • 스크랩 스크랩
  • 인쇄 인쇄
  • 글자크기 글자크기
링크가 복사되었습니다.

IMF 총재 "美 고금리에 신흥시장 위험 커진다" 경고

작성자 이미지
하이레 기자

2024.05.03 (금) 16:28

대화 이미지 10
하트 이미지 22

크리스탈리나 게오르기에바 IMF 총재 /CNBC 인터뷰 영상 갈무리

국제통화기금(IMF) 수장이 미국 고금리 상황이 신흥시장에 위험이 될 수 있다고 경고했다.

지난달 30일(현지시간) 크리스탈리나 게오르기에바 IMF 총재는 미국의 높은 금리 환경이 신흥시장에 심각한 문제가 될 수 있다는 우려를 전했다.

코로나 팬데믹 이후 커진 물가 상승 압력을 억제하기 위해 최근 몇 년 동안 대부분의 선진국들이 금리를 빠르게 인상했다.

물가가 일부 진정되면서 중앙은행들은 금리인하를 준비하고 있지만, 미국은 고용·경기가 안정적인 가운데 물가가 아직 잡히지 않은 만큼 금리인하까지 몇 개월이 더 걸릴 수 있다는 뜻을 밝혔다.

한편, 이 같은 미국의 고금리 환경이 신흥시장에 큰 부담을 줄 수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미국의 높은 금리 환경은 주로 달러로 표시되는 신흥시장의 부채 규모를 키울 뿐 아니라 수익률이 높아진 미국으로의 자본 유출을 촉발하며 금융 여건을 악화시킬 수 있다는 설명이다.

IMF 총재는 "신흥시장은 미국 금리 영향을 더 크게 받는다"면서 "미국 금리 환경이 많은 신흥시장 경제에 훨씬 더 심각한 문제가 될 수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일본에서도 일부 이러한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면서 "정책 입안자들은 변동성이 커지는 부분을 면밀히 모니터링하기 위해 더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다만 "유럽은 이에 해당하지 않는다"면서 미국 통화정책 격차가 유럽에 미칠 부정적인 영향은 제한적일 것이라는 견해를 밝혔다.

게오르기에바 총재는 IMF 분석을 인용해 "연방준비제도(연준)와 유럽중앙은행(ECB)의 금리차는 50bp로, 약 0.1~0.2%의 미미한 수준의 환율 변동이 있을 수 있다"면서 "유럽에서는 큰 문제가 되지 않는다는 뜻"이라고 설명했다.

미국은 2일 FOMC 정례회의에서 6회 연속 금리동결을 결정하며 23년 최고 수준인 5.25-5.50%의 금리를 유지하고 있다. 제롬 파월 연준 의장은 높은 물가로 인해 금리인하까지 시간이 걸릴 것이라면서 다음 정책 방향은 '금리인하'가 될 것임을 시사했다.

뉴스 속보를 실시간으로...토큰포스트 텔레그램 가기

<저작권자 ⓒ TokenPos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기사

관련된 다른 기사

댓글

10

추천

22

스크랩

스크랩

데일리 스탬프

0

매일 스탬프를 찍을 수 있어요!

데일리 스탬프를 찍은 회원이 없습니다.
첫 스탬프를 찍어 보세요!

댓글 서비스는 로그인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전체댓글 [10]
댓글보기
  • 1mini
  • 2024.05.09 16:18:31
ㄱ ㅅ ㅇ
답글 달기
  • 0
  • ·
  • 0
  • 엠마코스모스
  • 2024.05.04 22:35:50
정보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JOON0531
  • 2024.05.04 08:33:04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JOON0531
  • 2024.05.04 08:33:03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또리
  • 2024.05.04 02:11:50
감사합니다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또리
  • 2024.05.04 02:11:47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legoboss
  • 2024.05.04 01:15:42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위당당
  • 2024.05.04 00:25:23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위당당
  • 2024.05.04 00:25:20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사계절
  • 2024.05.04 00:11:40
기사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1 

선물이 도착했어요!

선물이 도착했어요!

선물이 도착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