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Days
  • Hours
  • Mins
  • Secs
링크복사
Increase text size
Decrease text size
링크가 복사되었습니다.

코인제스트 전종희 대표, 업무상 배임·횡령 혐의로 피소

2019-11-28 목 13:53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 코인제스트를 운영하는 전종희 제스티씨앤티 대표가 업무상 배임 및 횡령 혐의로 피소당했다.

28일 법률사무소 황금률 박주현 대표변호사(대한변협 IT블록체인특별위원회 대외협력기획위원장)는 전종희 대표이사를 특정경제가중처벌등에관한법률위반(업무상 횡령 및 배임) 혐의로 고발했다고 밝혔다.

코인제스트는 지난해 고객에 에어드롭한 암호화폐에 대해 37억원의 세금을 납부하며 자금난에 봉착했고, 암호화폐거래소 넥시빗에 10억원을 대여하며 자금난이 가중된 것으로 알려졌다.

박주현 변호사는 코인제스트가 보관 중인 고객의 예치금을 세금납부를 위해 임의로 사용한 것은 업무상 횡령에 해당한다고 지적했다. 또 회사경영이 자금부족으로 어려운 상황에서 타업체에 임의로 10억원을 대여한 것은 회사의 업무상 임무에 위배되고, 회사에 손해를 끼친 것으로 업무상 배임에 해당한다고 주장했다.

또한 박 변호사는 암호화폐 거래소가 에어드롭한 암호화폐는 소득세법에 근거해 기타소득에 해당하며, 에어드롭으로 암호화폐를 수령한 이용자들로부터 22%를 원천징수해 납부하는 게 원칙이라고 설명했다.

박 변호사는 “암호화폐 거래소가 에어드롭 받은 이용자의 예치금이 아닌 (다른 고객이 예치한) 거래소 예치금으로 세금을 납부했다면 업무상 횡령에 해당한다"면서 "에어드롭을 받은 이용자로부터 세금을 징수하는 경우에 개인정보 제공 등을 통해 세금납부 과정을 고지하는 것이 실무인데, 그러한 과정조차도 생략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어 박 변호사는 “고객의 금전과 암호화폐를 거래소 대표이사나 특정 실소유주 등의 개인 계좌처럼 사용해 거래소 계좌 잔고가 줄어드는 현상을 자주 접하게 된다"면서 “거래소가 입출금을 정지하면 피해자는 지체없이 바로 법적조치를 취해야하고, 수사기관은 수사초기에 압수수색 등 강도 높은 수사를 진행해야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토큰포스트 | [email protected]

도요한 기자

<저작권자 © TokenPos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댓글
댓글 서비스는 로그인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진정성 있는 댓글은 토큰포스트에 큰 힘이 됩니다.
전체댓글 [19]
댓글보기
  • 임곡
  • 2020.02.13 16:47:59
가능할까요
답글 달기
  • 1
  • ·
  • 0
  • 새똘똘이
  • 2020.01.24 00:10:29
기대
답글 달기
  • 2
  • ·
  • 0
  • 유럭시
  • 2020.01.17 13:46:09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3
  • ·
  • 0
  • imsob
  • 2019.12.02 10:04:18
법이 개법이다보니 저런 말도 안되는,,
답글 달기
  • 5
  • ·
  • 0
  • 임곡
  • 2019.11.29 13:43:00
화이팅
답글 달기
  • 5
  • ·
  • 0
  • jjangdol69
  • 2019.11.29 12:49:12
잘보고갑니다
답글 달기
  • 5
  • ·
  • 0
  • 지식노동자
  • 2019.11.29 11:51:25
감사합니다. 가즈아!!
답글 달기
  • 6
  • ·
  • 0
  • 더나세
  • 2019.11.29 09:30:32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7
  • ·
  • 0
  • mopxy
  • 2019.11.29 08:47:39
잘봤습니다
답글 달기
  • 7
  • ·
  • 0
  • shr120
  • 2019.11.29 06:13:32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7
  • ·
  • 0
  • 구리구리
  • 2019.11.29 05:37:56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8
  • ·
  • 0
  • 새똘똘이
  • 2019.11.29 01:36:35
끝까지
답글 달기
  • 8
  • ·
  • 0
  • CTDA
  • 2019.11.29 00:27:59
변호사가 이야기 한대로 모랄해저드의 극강을 보여준 대표는 책임을 져야할 것이고, 고객들은 맡긴 자금을 회수할 수 있도록 기업은 최대한 협조하여야 한다고 생각됩니다.
답글 달기
  • 11
  • ·
  • 0
  • dejavu
  • 2019.11.29 00:03:21
코제 어쩌닝
답글 달기
  • 8
  • ·
  • 0
  • 핫썸머
  • 2019.11.28 23:59:21
굿
답글 달기
  • 8
  • ·
  • 0
  • Beaver
  • 2019.11.28 23:20:58
잘 읽었습니다.
답글 달기
  • 8
  • ·
  • 0
  • diusna
  • 2019.11.28 20:05:31
뉴스 고맙습니다
답글 달기
  • 8
  • ·
  • 0
  • 복공자
  • 2019.11.28 14:14:42
이런!!!
답글 달기
  • 9
  • ·
  • 0
  • raonbit
  • 2019.11.28 14:09:28
회사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와중에 자금을 대여한 것도, 세금납부를 위해 고객의 예치금에 손을 대는 행위는 경영인으로서 해서는 않될 행위를 한 것으로서 법적 조치를 하는 것은 옳은 일이며, 법적인 결과에 대해 책임을 지우는 것도 마땅히 해야 한다고 생각됩니다.
답글 달기
  • 13
  • ·
  • 0
더 보기

NEWS가 적립되었습니다.

적립내역
  • PUBLISH (NEWS) $ 0.0043(+19.3%)
  • Bitcoin (BTC) $ 10,956.2(-0.2%)
  • Ethereum (ETH) $ 381.182(-0.6%)
  • XRP (XRP) $ 0.25(-0.1%)
  • Bitcoin Cash (BCH) $ 232.096(-0.8%)
  • Binance Coin (BNB) $ 27.0458(-0.9%)
  • PUBLISH (NEWS) $ 0.0043(+19.3%)
2020-09-19 토요일
22:19:11
필리핀 중앙은행 총재 "디지털 토큰, 금융 서비스 개선 가능"
21:18:45
데이터 "유니스왑 암호화폐 락업 예치금, 20억 달러 돌파"
20:52:09
BTC 단기 상승, 11,000 달러선 일시 회복
20:37:30
데이터 "ETH 공급량 스마트 컨트랙트 비중, 중앙화 거래소 추월"
19:58:08
테더 CTO "BTC, 순수 기술 중심 개발...후원 가치 있다"
19:34:16
지난 24시간, 주요 거래소 505억 원 규모 USDT 순유입
19:15:39
실시간 암호화폐 자금 흐름
19:06:24
DAI 공급량 약 7.5억 개, ETH-A 담보 생성 DAI 48% 점유
19:03:44
Uniswap 피싱 사기 출현...코인헌터 "사기 피해 규모, 수백 ETH"
16:58:35
온톨로지 아메리카 총괄 "DeFi 규제, 시장 성장에 도움된다"
16:10:04
EOS 유동성 채굴 프로젝트 dmd.finance, EFI로 개명 완료
14:48:47
유니스왑 상승폭/하락폭 TOP3 토큰
14:44:00
채굴 프로젝트 'harvest.finance' "시스템 정상화...2주 내 오딧 결과 수령"
13:38:02
유니스왑, UNI 에어드랍 누락 추가 신청 공지
13:23:06
크립토 '공포·탐욕 지수' 48...중립 단계 지속
12:13:22
Kava Labs, 'Harvest' 서비스 공개...내달 15일 HARD 분배 시작
11:35:38
채굴 프로젝트 'harvest.finance' "버그 해결"
11:29:38
외신 "바이낸스 스마트체인 프로젝트, 먹튀 혐의"
11:10:09
실시간 암호화폐 자금 흐름
11:07:45
파일코인 "24일 스페이스 레이스 2단계 Slingshot 개시"
지금 토큰포스트 뉴스레터를 구독하세요!
오늘 하루동안 보지 않기 [닫기]
맨위로 가기
Copyright ⓒ TokenPost. All Rights Reserved.
법인명 : (주)토큰포스트   |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선유로49길 17, 부윤빌딩 6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52481   |   등록일자 : 2018.01.02   |   발행인 : 권성민   |  편집인 : 도요한  | 청소년 보호정책(책임자 : 윤석진)
TokenPost.kr의 모든 컨텐츠와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대표전화 : 02-6332-2245 / 광고문의 : 02-6674-1012 / [email protected]
인터넷신문 위원회
PUBLISHsof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