답답하거나 억울한 일이 있나요?

토큰포스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토큰포스트는 규정에 따라 NEWS토큰을 소정의 사례비로 드립니다.

일주일동안 보지 않기 [닫기]
링크가 복사되었습니다.

美 SEC, '힌먼 연설 이메일 자료 제작' 법원 명령에 이의제기

홍광표 기자

2022-08-17 수 18:00

댓글 [17]
추천 [0]

사진 = 미국 증권거래위원회 전경 / shutterstock

리플(XRP)과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의 '미등록 증권 판매' 소송이 윌리엄 힌먼 연설 영상을 확보할 수 있게 해달라는 리플 측의 요청을 받아들인 가운데, 소송이 새로운 국면을 맞이했다.

17일(현지시간)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가 최근 리플과의 '미등록 증권 판매' 소송 답변 브리핑에서 "법원은 2018년 윌리엄 힌먼 전 SEC 임원이 돌려준 이더리움 관련 연설 초안 이메일 자료를 제작하도록 강요하는 명령을 내렸다"며 이의제기를 신청한 것으로 나타났다.

SEC는 "피고(리플랩스 및 리플 공동 창업자 2명)는 일관성이 없는 주장을 하며 힌먼 연설 초안 이메일 자료 제작을 요구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앞서 미국 법원은 SEC의 힌먼 연설 자료 비공개를 위한 심의 과정 특권, 정부 행정기관이 내부 프로세스 관련 내용을 민사 소송 등에서 비공개 요청할 수 있는 권한(DPP) 주장을 기각했다.

담당 판사인 사라 넷번이 윌리엄 힌먼 연설 영상을 확보할 수 있게 해달라는 리플 측의 요청을 받아들인 것이다.

힌먼 연설은 리플과 SEC 간 이번 소송의 결정적인 역할을 할 수 있는 증거 자료다.

당시 SEC 임원이었던 그가 '비트코인과 이더리움은 유가 증권이 아니다'라고 언급한 내용이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지난 7월 사라 넷번은 SEC의 XRP 보유자 '법정 조언자(amici curiae)' 지위 인정 철회 요청을 거부했다. 단, SEC가 선정한 전문가 자질 평가에 XRP 보유자들의 의견이 영향을 미치진 않을 것이라고 법원은 설명했다.

SEC는 "XRP 보유자들이 법정조언자로서 제안한 브리핑은 단순히 피고(리플 측)의 주장을 되풀이하는 것 밖에 되지 않을 것" 이라며 해당 요청을 제안한 바 있다.

이에 따라 법정조언자는 소송 관련 브리핑을 법원에 제출할 수 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TokenPos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기사가 마음에 들었다면
GOOD NEWS 추천하기

0

기사 추천하기 pointer

댓글
댓글 서비스는 로그인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진정성 있는 댓글은 토큰포스트에 큰 힘이 됩니다.
전체댓글 [17]
댓글보기
  • rotem
  • 2022.09.21 12:31:04
ㄱㅅ
답글 달기
  • 0
  • ·
  • 0
  • bityou
  • 2022.09.15 15:02:03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백공
  • 2022.09.09 15:14:32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백공
  • 2022.08.23 12:51:26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SpiritJV
  • 2022.08.19 08:36:12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solkae
  • 2022.08.18 14:43:43
ㅊㅊ
답글 달기
  • 0
  • ·
  • 0
  • 제우스코인
  • 2022.08.18 10:02:35
잘봤습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토큰부자
  • 2022.08.18 10:00:18
리플쪽으로 유리하게 흘러가고 있는거 맞죠?
답글 달기
  • 0
  • ·
  • 0
  • 이순신장군
  • 2022.08.18 09:17:23
소송과정을 지켜보노라면 SEC의 대응이 너무나 어처구니없다. 저것이 미국을 대변하는 증권거래위원회의 수준인가? 아님 리플을 너무 얕보며 무리수를 두는 것인가? 그러나 리플이 승소하더라도 SEC는 항소를 할것으로 예상된다. 가장 좋은 시나리오는 합의인데...저 사악한 정부관료철밥통들이 과연 어떻게 할까? 미 하원의원을 좀 압박하며 로비를 벌이면 어떨까요? 리플로 번 시드많잖아요. 브래드형.
답글 달기
  • 1
  • ·
  • 0
  • SpiritJV
  • 2022.08.18 09:00:15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양주사랑
  • 2022.08.18 07:32:31
정보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키리나
  • 2022.08.18 07:04:46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1
  • ·
  • 0
  • 대장
  • 2022.08.18 06:04:19
잘봤어요
답글 달기
  • 0
  • ·
  • 0
  • jbm장미
  • 2022.08.18 04:22:31
좋아요
답글 달기
  • 0
  • ·
  • 0
  • 블루레인
  • 2022.08.18 01:32:15
잘봤어요~
답글 달기
  • 0
  • ·
  • 0
  • 초롱새롬
  • 2022.08.17 21:23:21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리치맘
  • 2022.08.17 20:00:07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더 보기

NEWS가 적립되었습니다.

적립내역
  • PUBLISH (NEWS) ₩ 14.53(-1.5%)
  • Bitcoin (BTC) ₩ 27,833,671.16(-2.9%)
  • Ethereum (ETH) ₩ 1,906,648.82(-2.4%)
  • Tether (USDT) ₩ 1,440.31(0.0%)
  • USD Coin (USDC) ₩ 1,440.25(-0.0%)
  • BNB (BNB) ₩ 406,796.74(-2.0%)
  • PUBLISH (NEWS) ₩ 14.53(-1.5%)
2022-10-02 일요일
01:43:08
3,147,589 BNB 이체... 익명 → 바이낸스
01:41:14
3,159,497 BNB 이체... 바이낸스 → 익명
00:16:14
4,973 BTC 이체... 바이낸스 → 익명
00:00:06
코인니스 뉴스 제공 시간 안내
2022-10-01 토요일
23:09:58
DAO 트레저리 규모, 1월 이후 7억달러 증가
22:41:14
59,399,030 USDT 이체... 바이낸스 → 익명
22:14:28
크립토 뱅킹 플랫폼 주노, 1800만달러 시리즈A 투자 유치
20:51:07
캐나다 온타리오 증권위, 미등록 ICO 혐의 제임스 호그 기소
19:39:32
인도 와지르엑스, 직원 40% 정리해고
19:34:00
칼라일 그룹 공동 창립자 "암호화폐 계속 존재할 것"
19:21:53
전세 제트기 업체 탭젯, 리플 지지 위한 아미쿠스 브리프 신청
19:12:38
9월 DEX 거래량 연중 최저
19:09:03
렌딩 프로토콜 아르고, 앱토스 테스트넷 배치
19:06:40
9월 비트코인 ATM 수 사상 첫 감소
17:43:30
데이터 "ETH 머지 후 블록보상 90% 감소"
16:26:35
솔라나 스테이터스 "메인넷 재가동 완료...디앱 곧 복구"
16:15:55
셀시우스 "미상환 대출자 상환 강행 안한다"
15:14:26
美 상원의원, 암호화폐 규제 불확실성 해소 법안 발의
14:27:05
서클, 기관용 탈중앙화 ID인증 솔루션 '베리트 KYB' 공개
11:43:28
비체인 재단 2분기 보유 암호화폐, 5.35억 달러...전분기 比 44% 수준
맨위로 가기
주소: 서울시 영등포구 양평로21가길 19 선유도 우림라이온스밸리 B동 511호 | 대표전화 : 02-6674-1012 | 광고문의 : 02-6951-5748
일반 문의 : [email protected] | 제보 및 광고 : [email protected]
등록번호 : 서울 아 52481 | 등록일 : 2018.01.02 | 발행일자 : 2017.02.17 | 대표 · 편집인 : 권성민 | 청소년 보호책임자: 서원진
사업자등록번호 : 232-88-00885 | 통신판매신고번호 : 2021-서울영등포-2531
토큰포스트(tokenpost.kr)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2 토큰포스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 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