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위로 가기
  • 공유 공유
  • 댓글 댓글
  • 추천 추천
  • 스크랩 스크랩
  • 인쇄 인쇄
  • 글자크기 글자크기
링크가 복사되었습니다.

연준의 금리 인하 보류 가능성, 경제 강세가 변수로 작용

작성자 이미지
박현우 기자

2024.05.28 (화) 09:50

대화 이미지  댓글  [1]
하트 이미지 추천  [4]

미국 경제는 경기 둔화 예측에도 불구하고 강세를 보이고 있다. / 셔터스톡

미국 경제는 경기 둔화 예측에도 불구하고 강세를 보이고 있다. 견고한 고용 시장과 강력한 소비자 지출이 주요 요인으로 작용하고 있다.

28일(현지시간) 더스트릿에 따르면 경기 둔화와 경기 침체에 대한 예측에도 불구하고 미국 경제는 예상치 못한 강세를 보이고 있다. 견고한 고용 시장과 강력한 소비자 지출이 예상보다 나은 성장을 견인하고 있다. 그러나 이러한 회복세로 인해 연방준비제도이사회(연준)가 차입 비용 인하를 늦추고 내년 초까지 금리 인하를 보류할 수 있다는 우려가 제기되고 있다. 최근 연준의 5월 회의록에 따르면, 연준은 금리에 대해 신중한 입장을 취하고 있으며, 인플레이션 위험이 높아지면 정책을 더 긴축할 준비가 되어 있지만 현재로서는 전반적인 접근 방식을 '관망'으로 유지하고 있다.

연준은 6월 12일에 열리는 다음 회의에서 새로운 성장률 및 인플레이션 전망을 발표할 예정이다. 많은 사람들은 점도표로 알려진 이 전망치가 올해 세 차례 금리 인하를 예상했던 기존의 예측을 크게 바꿀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일부에서는 고용이 크게 감소하거나 지정학적 사건으로 인한 외부 충격이 없는 한 연준이 금리를 전혀 인하하지 않을 수도 있다는 베팅을 하는 등 시장 심리가 변화하고 있다. 이러한 베팅은 경제 지표의 호조와 11월에 예정된 대선의 영향을 받고 있다.

S&P 글로벌의 5월 조사에 따르면, 서비스업의 성장과 제조업의 견조한 성장세에 힘입어 2년 만에 가장 큰 폭의 상승세를 보였다. 또한 4월 내구재 주문은 0.7% 증가로 예상을 뛰어넘어 2분기가 시작되면서 제조업의 견고한 모멘텀을 보여주었다. 지난 금요일 업데이트된 애틀랜타 연준의 GDPNow 도구는 이번 분기 성장률을 3.5%로 예상하여, 올해 1분기 성장률인 1.6%의 두 배가 넘는 성장률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했다. 그러나 S&P 보고서는 또한 기업들의 물가 상승을 강조하며 여름까지 인플레이션 압력이 지속될 것으로 전망했다.

노동부 데이터에 따르면 주간 실업수당 청구 건수는 지난 가을 이후 가장 큰 폭으로 연속 감소했으며, 4주 평균은 약 22만 건으로 팬데믹 이전 평균인 34만 5천 건보다 훨씬 낮았다. 미시간 대학교의 소비자 심리 조사에 따르면 내년 인플레이션 기대치는 5월에 3.3%로 완화되었으며, 재정 낙관론이 약간 증가했다. LPL 파이낸셜의 수석 이코노미스트 제프리 로치는 "연준은 전망에 대한 리스크가 균형을 이루고 있다고 보고 있으므로 금리 인하에 앞서 인플레이션이 확실히 감소하는 것을 확인해야 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최근 소비자 심리 데이터는 지출이 둔화될 수 있음을 시사하며, 이는 수요 측면에서 인플레이션을 낮출 수 있다.

트레이더들은 여름 금리 인하를 배제했지만, 9월 인하에 대한 기대감은 낮아져 현재 확률은 50%에 불과하다. 골드만삭스도 9월 회의 전까지 4건의 CPI 보고서가 더 나올 수 있다는 점을 들어 7월 금리 인하 전망을 철회했다. 이 은행은 지속적으로 낮은 인플레이션 수치가 연준을 금리 인하로 이끌 수 있다고 믿고 있다. 다음 연준 회의는 대통령 선거 직후인 11월 7일로 예정되어 있으며, 선거인단 투표 다음 날인 12월 18일에 올해 마지막 회의가 열릴 예정이다. 일부 전문가들은 4월에 노동 시장이 냉각되고 고용이 둔화될 조짐이 보이지만, 연준이 실업률 급증을 막기 위해 더 빨리 행동해야 할 수도 있다고 생각하고 있다. 판테온 거시경제학의 이안 셰퍼드슨은 S&P 글로벌의 5월 보고서에서 고용 동향 약화를 지적하며 일자리 성장률 하락과 지속적인 디스인플레이션 압력을 시사했다. 그는 고용 및 인플레이션 데이터 약화로 인해 연준이 9월에 금리 인하를 단행할 수 있다고 예측했다.

뉴스 속보를 실시간으로...토큰포스트 텔레그램 가기

<저작권자 © TokenPos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추천하기

4

데일리 스탬프

0

매일 스탬프를 찍을 수 있어요!

데일리 스탬프를 찍은 회원이 없습니다.
첫 스탬프를 찍어 보세요!

관련기사
카테고리 기사 더보기
카테고리 이미지1

트럼프와 바이든, 토론회에서 악수할까? 예측 시장에서는 '노'

카테고리 이미지1

美 SEC, 이더리움 인프라 개발사 '컨센시스' 조사 종결

카테고리 이미지1

[토큰포스트 오후 브리핑] 호주증권거래소 "반에크 외 BTC 현물 ETF 신청사들과 상장 논의중" 外

카테고리 이미지1

밈코인, 강한 매도 압력으로 하락세 지속

댓글 서비스는 로그인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전체댓글 [1]
댓글보기
  • 1mini
  • 2024.06.04 18:15:25
ㄱ ㅅ ㅇ
답글 달기
  • 0
  • ·
  • 0
1 

선물이 도착했어요!

선물이 도착했어요!

선물이 도착했어요!

코인 이미지 Bitcoin (BTC)
90,105,692.74 (-0.20%)
코인 이미지 Ethereum (ETH)
4,906,041.07 (+0.45%)
코인 이미지 Tether USDt (USDT)
1,381.91 (-0.01%)
코인 이미지 BNB (BNB)
827,345.19 (+0.38%)
코인 이미지 Solana (SOL)
185,914.08 (-3.78%)
코인 이미지 USDC (USDC)
1,382.32 (-0.03%)
코인 이미지 XRP (XRP)
681.64 (-0.53%)
코인 이미지 Dogecoin (DOGE)
169.60 (-2.44%)
코인 이미지 Toncoin (TON)
9,659.21 (-3.11%)
코인 이미지 Cardano (ADA)
534.42 (-1.64%)
왼쪽
2024 6월  20(목)
오른쪽
진행기간 2024.06.20 (목) ~ 2024.06.21 (금)

9명 참여

정답 33%

오답 67%

진행기간 2024.06.19 (수) ~ 2024.06.20 (목)

55명 참여

정답 76%

오답 24%

진행기간 2024.06.18 (화) ~ 2024.06.19 (수)

63명 참여

정답 95%

오답 5%

진행기간 2024.06.17 (월) ~ 2024.06.18 (화)

73명 참여

정답 77%

오답 23%

기간 2024.03.20(수) ~ 2024.04.02(화)
보상내역 추첨을 통해 100명에게 커피 기프티콘 에어드랍
신청인원

126 / 100

이더리움(ETH) 일반 마감

[Episode 11] 코인이지(CoinEasy) 에어드랍

기간 2024.02.27(화) ~ 2024.03.12(화)
보상내역 추첨을 통해 50명에게 총 150 USDT 지급
신청인원

59 / 50

기간 2023.10.11(수) ~ 2023.10.25(수)
보상내역 $10상당의 $AGT
신청인원

172 / 150

기간 2023.09.01(금) ~ 2023.10.01(일)
보상내역 추첨을 통해 1만원 상당의 상품권 에어드랍 (50명)
신청인원

26 / 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