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위로 가기
  • 공유 공유
  • 댓글 댓글
  • 추천 추천
  • 스크랩 스크랩
  • 인쇄 인쇄
  • 글자크기 글자크기
링크가 복사되었습니다.

北 해커조직 라자루스 잡는 암호화폐 수사트렌드는 '전세계 수사 네트워크'

작성자 이미지
서미희 기자

2023.04.25 (화) 14:47

대화 이미지 23
하트 이미지 0

사진 = 로이터

암호화폐 범죄를 일으킨 북한 해커 그룹 라자루스와 관련된 북한인 3명이 미국의 제재 초치를 받는 가운데 전세계 암호화폐 네트워크 연결이 더욱 더 중요해지고 있다.

지난 24일(현지시간) 미국 재무부는 북한 해커 그룹 라자루스와 관련된 북한인 3명에 대해 제재 조치를 취한다고 밝혔다.

이 중 2명은 라자루스DML 암호화폐 거래를 돕기 위해 OTC 서비스를 제공한 혐의를, 나머지 1명은 다른 재정적 지원을 제공한 혐의를 받는다고 재무부는 설명했다.

앞서 미국 연방수사국(FBI)은 지난 1월 공식 성명을 통해 "지난해 1억 달러(한화 약 1335억원)상당의 암호화폐를 도난당한 호라이즌 브릿지의 해킹 사고 배후에는 북한의 해커 그룹 라자루스(Lazarus) 및 APT38 등이 있다"고 발표했다.

사진 = 사진 = 라자루스 공격 그룹의 침해 흐름도 / 안랩 ASEC 분석팀

라자루스는 2014년 미국 소니픽처스 해킹사건, 2016년 방글라데시 중앙은행 해킹사건, 2017년 워너크라이 랜섬웨어 사건 등에 연루된 것으로 알려진 북한 해킹조직이다.

우리 정부는 지난 2월 10일 사이버 분야 대북 독자제재 대상으로 라자루스 해킹조직을 지정했다.

지난해 말 금융보안인증 소프트웨어의 보안 취약점을 악용해 국내외 주요 기관 60여 곳의 PC 210여 대를 해킹한 조직은 북한의 '라자루스'였던 것으로 밝혀지기도 했다.

경찰청 국가수사본부는 지난해 11월부터 금융보안인증 소프트웨어 취약점 악용 공격 사건을 수사한 결과, 이번 사건이 북한 정찰총국이 배후인 것으로 알려진 일명 '라자루스' 해킹 조직의 소행인 것으로 확인했다고 지난 18일 밝혔다.

지난 3월 말 국가정보원·경찰청·한국인터넷진흥원(KISA) 등은 국민들에게 관련 보안 취약점을 공개하고 신속한 금융보안인증 프로그램 업데이트를 당부했다. 발견된 악성코드를 백신 프로그램에 반영하고 피해업체에 대한 보안조치를 완료하는 등 추가적인 피해 방지에 앞장섰다.

한편, 지난 3월 리타 마틴은 리플, TRM이 공동 주최한 세미나에서 '2023년 암호화폐 수사 트렌드'를 주제로 발표하며 노후화된 수사 방향과 형식으로는 암호화폐 범죄가 불가능하다고 강조한 바 있다.

검사이자 미 정보국에서 수사관으로 활동했던 그는 "노후화된 수사 방향과 형식으로는 암호화폐 범죄를 근절할 수 없다"며 "수사 방향 자체가 달라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블록체인 전문 시스템은 수사관의 워크 플로우를 더 효율적으로 만들기 위해 필수적이며 이를 위해 TRM이 제공하고 있는 전세계적인 수사 네트워크인 ‘비콘 네트워크'(Beacon Network)을 소개하기도 했다.

그는 암호화폐 수사의 어려움에 대해 "범죄 조직들은 풍부한 자금력과 혁신적인 기술을 가지고 있다. 이러한 이유로 실제로 전세계의 유능한 수사관들도 범죄를 실시간으로 추적하기 어렵다"며 이 분야의 전세계적인 협업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이는 블록체인 특성에 기인한 것으로, 수사 과정에 나오는 내용들이 원천 데이터가 아님에도 매우 복잡하기 때문에 분석이 어렵다는 것이다.

리타 마틴은 "사람들은 긴 글자를 기억하는 데는 어려움을 겪지만 이미지는 쉽게 기억한다"며 "TRM은 원천 데이터를 보여주기 보다 수사관들을 위해 자금의 흐름과 범죄 형태를 눈으로 볼 수 있게 이미지화하는 기술을 확보하고 있다"고 말했다.

전문가들은 특히 전세계 암호화폐 범죄의 많은 부분이 북한에서 일어나고 있는 만큼 암호화폐 수사를 위한 전문 연구와 더불어 자체 개발한 시스템이 즉각적으로 불법 행위와 연결될 수 있는 네트워크 확보가 중요하다고 강조하고 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TokenPos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기사

관련된 다른 기사

주요 기사

가상자산이용자보호법 시행..."이용자 보호 강화하고 불법 행위엔 철퇴"

댓글

23

추천

0

스크랩

스크랩

데일리 스탬프

0

매일 스탬프를 찍을 수 있어요!

데일리 스탬프를 찍은 회원이 없습니다.
첫 스탬프를 찍어 보세요!

댓글 서비스는 로그인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전체댓글 [23]
댓글보기
  • 제이슨리
  • 2023.06.21 08:29:48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그루나루
  • 2023.06.12 17:28:49
감사
답글 달기
  • 0
  • ·
  • 0
  • SSdc
  • 2023.06.05 08:32:21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ocn5025
  • 2023.05.08 12:42:19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시후
  • 2023.05.05 10:36:16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준혁이아빠
  • 2023.05.02 00:11:08
잘 보았습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제이에스
  • 2023.04.30 00:34:34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제이에스
  • 2023.04.29 20:15:13
답글 달기
  • 0
  • ·
  • 0
  • 제이에스
  • 2023.04.29 20:15:05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choi5273
  • 2023.04.28 22:46:50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1 2 3 

선물이 도착했어요!

선물이 도착했어요!

선물이 도착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