링크가 복사되었습니다.

이더리움, 480달러 돌파로 연중 최고가 경신…디파이 급등 영향

도요한 기자

2020-09-02 수 11:08

댓글 [18]

시가총액 2위 암호화폐 이더리움(ETH)이 장중 한 때 480달러를 넘기며 연중 최고가를 경신했다.

2일 오전 암호화폐 정보 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이더리움 가격은 전날 대비 10% 가까이 급등하며 486달러(약 57만원)를 기록했다.

이더리움은 앞서 지난달 14일에도 10% 가까이 급등하며 430달러를 기록, 연중 최고치를 경신한 바 있다. 이후 소강상태를 보이며 380달러 선까지 내려가기도 했지만, 8월 후반 들어 다시 큰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최근 이더리움이 큰 상승세를 보이는 배경에는 탈중앙화금융(DeFi)의 인기가 자리잡고 있다.

디파이란 스마트컨트랙트 기술을 활용해 계약 실행을 자동화한 금융 서비스를 말한다. 암호화폐를 담보로 일정 금액을 대출 받거나, 다른 담보를 제공하고 암호화폐를 대출 받는 서비스가 주를 이루고 있다.

이날 디파이펄스 데이터에 따르면, 디파이 서비스에 예치돼 있는 총 자금 규모는 94억2000만 달러(약 11조1750억원)를 넘어섰다. 지난달 2일 기준 예치된 총 자금이 42억8000만 달러였다는 점을 감안하면 한 달 새 2배 가까이 상승한 셈이다.

디파이 상위 서비스는 대부분 이더리움 블록체인 기반에서 운영된다. 디파이의 풍부한 유동성은 더 많은 자금을 이더리움 생태계로 들어오게 만들고 있다.

반면에 디파이 열풍은 이더리움 네트워크의 정체와 높은 수수료를 발생시키고 있다. 이더스캔에 따르면 이더리움 네트워크 사용료인 가스 비용은 최고 605 gwei를 돌파했다. 가스 평균 수준은 550 gwei를 기록 중이다.

쉬쿤 OKEx 최고전략책임자는 웨이보를 통해 "디파이 열풍으로 가장 많은 수혜를 입은 것은 이더리움"이라며 "다수 인기 프로젝트가 이더리움을 기반으로 하고 있어 더 많은 디파이 프로젝트가 나올수록 이더리움의 가치 기반도 더욱 탄탄해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토큰포스트 |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TokenPos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리워드 받기
댓글
댓글 서비스는 로그인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진정성 있는 댓글은 토큰포스트에 큰 힘이 됩니다.
전체댓글 [18]
댓글보기
  • 머랭이
  • 2020.10.06 14:08:30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매니아
  • 2020.10.06 14:02:21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꽃미남
  • 2020.09.09 07:31:49
좋아요
답글 달기
  • 1
  • ·
  • 0
  • marrey
  • 2020.09.03 16:05:19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2
  • ·
  • 0
  • 아리랑동동
  • 2020.09.03 13:32:31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2
  • ·
  • 0
  • NCWT
  • 2020.09.03 12:13:46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2
  • ·
  • 0
  • 더나세
  • 2020.09.03 10:22:44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3
  • ·
  • 0
  • 아수
  • 2020.09.03 08:46:01
감사
답글 달기
  • 2
  • ·
  • 0
  • dejavu
  • 2020.09.03 08:28:21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5
  • ·
  • 0
  • jjangdol69
  • 2020.09.03 08:10:40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5
  • ·
  • 0
  • 꽃미남
  • 2020.09.03 07:24:42
좋아요
답글 달기
  • 5
  • ·
  • 0
  • 구리구리
  • 2020.09.03 05:14:28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6
  • ·
  • 0
  • marrey
  • 2020.09.02 21:51:34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7
  • ·
  • 0
  • raonbit
  • 2020.09.02 14:16:10
디파이 열풍이 이더리움에게는 이더리움의 플랫폼 가치를 높이는 계기가 되었지만 디파이를 수용하기에 한계가 있음도 드러나고 있네요. 발전을 위해 거쳐가야 하는 과정 같네요.
답글 달기
  • 11
  • ·
  • 0
  • Coinomy
  • 2020.09.02 14:13:41
디파이 열풍으로 이더리움 네트워크에서는 정체와 높은 수수료를 발생시키고 있으나, 디파이 서비스는 대부분 이더리움 블록체인 기반에서 운영되므로 디파이의 풍부한 유동성이 더 많은 자금을 이더리움 생태계로 들어오게 만들고 있어 디파이 프로젝트가 나올수록 이더리움의 가치가 탄탄해 지는 효과가 있군요.
답글 달기
  • 11
  • ·
  • 0
  • 임곡
  • 2020.09.02 13:42:41
정보감사 합니다
답글 달기
  • 7
  • ·
  • 0
  • chEOSign
  • 2020.09.02 12:22:04
현재 디파이의 대부분이 막다른골목에 몰려 피해자를 양상할꺼란 예상이드는데 이때 이더리움의 가치도 같이하락하겠지....오늘 기준 수수료가 471가스라는게 말이되나?
답글 달기
  • 9
  • ·
  • 0
  • NCWT
  • 2020.09.02 11:52:55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8
  • ·
  • 0
더 보기

NEWS가 적립되었습니다.

적립내역
  • PUBLISH (NEWS) ₩ 10.3(+4.0%)
  • Bitcoin (btc) ₩ 52,231,200(-5.4%)
  • Ethereum (eth) ₩ 1,668,240(-5.2%)
  • Cardano (ada) ₩ 1,391.5(+11.3%)
  • Binance Coin (bnb) ₩ 255,121(-6.7%)
  • Tether (usdt) ₩ 1,102.84(-0.4%)
  • PUBLISH (NEWS) ₩ 10.3(+4.0%)
2021-02-27 토요일
03:59:37
외신 “코인베이스, SEC 파일링서 거래소 토큰 발행 가능성 언급”
03:16:40
베네수엘라 암호화폐 협회장 “디지털 볼리바르, 대외 무역 사용 가능성”
02:26:25
SUSHI 강세, 16달러 돌파
02:24:58
데이터 “금주 주식·암호화폐 간 상관관계 상승”
01:37:38
XRP 상승폭 확대, 0.45달러 일시 돌파
01:22:56
코인베이스 BTC 프리미엄 지수, 최대 800% 상승
01:22:20
ADA상승폭 확대… 1.2 달러 돌파
00:59:10
체인링크, 버그 바운티 보상 확장… 10만 달러 지급
00:34:50
BTC, 5분간 1.31% 상승, 현재 46,933.21 달러
00:13:20
현물 금 가격, 낙폭 1%… 온스당 1,752 달러
2021-02-26 금요일
23:40:22
미 증시 3대 지수 혼조 출발...블록체인 테마주 하락
23:26:07
그레이스케일, 신규 암호화폐 투자 상품 출시 고려
23:18:16
내일 암호화폐 업계 주요 일정
23:12:15
캐나다 상장 비트코인 채굴사 "1.5억 달러 상당 BTC 보유"
22:58:30
BTC, 5분간 1.07% 하락, 현재 46,102.3 달러
22:35:24
2월 ETP 디지털 자산, 전월 대비 두 배 증가…440억 달러
22:20:05
WGC "BTC, 본질적으로 금 대체 불가능"
21:53:53
대시투자펀드 "테슬라·코인베이스 지분 매입 고려"
21:26:40
캐나다 상장 채굴업체 '하이브 블록체인', BTC 채굴 설비 인수
20:33:03
英 상장사 ‘모드’, 94억 원 조달…향후 BTC 매수 확대
지금 토큰포스트 뉴스레터를 구독하세요!
오늘 하루동안 보지 않기 [닫기]
맨위로 가기
퍼블리시소프트 배너
Copyright ⓒ TokenPost. All Rights Reserved.
제호 : 토큰포스트   |   법인명 : (주)토큰포스트   |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선유로49길 17, 부윤빌딩 6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52481   |   등록일자 : 2018.01.02   |   청소년 보호정책(책임자 : 도요한)
발행인 : 권성민   |  편집인 : 도요한  |   발행일자 : 2021.02.26
TokenPost.kr의 모든 컨텐츠와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대표전화 : 02-6332-2245 / 광고문의 : 02-6674-1012 / [email protected]
인터넷신문 위원회
PUBLISHsof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