답답하거나 억울한 일이 있나요?

토큰포스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토큰포스트는 규정에 따라 NEWS토큰을 소정의 사례비로 드립니다.

일주일동안 보지 않기 [닫기]
링크가 복사되었습니다.

샘 뱅크먼 FTX 창업자 "셀시우스 자산 인수 시 공정하게 매입할 것"

홍광표 기자

2022-10-04 화 09:30

댓글 [6]
추천 [0]

사진 = 샘 뱅크먼-프리드 FTX 창업자 / 페이스북 갈무리

샘 뱅크먼-프리드 FTX 창업자가 셀시우스 인수에 대한 견해를 밝혀 눈길을 끌고 있다.

3일(현지시간) 샘 뱅크먼-프리드 FTX 창업자가 3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챕터11 파산(자발적 파산)을 신청한 암호화폐 거래 플랫폼 보이저디지털(VGX)의 자산 인수 과정에서 FTX는 공정 시장 가격을 지불했다"고 밝혔다.

이어 "만약 암호화폐 대출 플랫폼 셀시우스(CEL)의 인수에도 관여하게 된다면 이와 같은 접근법을 취할 것"이라고 말했다.

FTX의 목표는 파산한 기업의 자산을 싸게 사서 돈을 버는 것이 아니다. 우리는 단지 1달러 가치의 자산에 1달러를 지불하고, 고객들에게 1달러를 다시 돌려주는 것이라고 그는 강조했다.

앞서 사이먼 딕슨 셀시우스 주요 투자사 뱅크투더퓨처 공동 창업자는 "FTX는 최근 셀시우스 자산 인수를 위해 320억 달러(한화 약 46조,080억원)의 기업가치로 자금을 조달하고 있다"고 말했다.

FTX는 싼 가격에 셀시우스 채권자의 자산을 얻으려고 한다고 생각한다는게 사이먼 딕슨 측 주장이다.

최근 샘 뱅크먼-프리드는 현지 인터뷰를 통해 유동성 위기에 처한 기업을 돕기 위한 10억 달러(당히 한화 약 1조3800억원) 상당의 현금을 보유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FTX는 그동안 (회사 인수, 투자 등에) 20억 달러를 투입해왔다"며 "이는 지난 1년 동안 FTX가 모금한 금액이자 사업을 통해 확보한 자금"이라고 말했다.

FTX는 암호화폐 하락장에도 기업 인수 및 사업 확장에 열을 올리고 있다.

이달 9일 FTX는 미국 대형 헤지펀드 스카이브릿지 캐피탈의 지분 30%를 취득했다. 업계에 따르면 FTX는 보이저디지털 인수에도 관심을 보이고 있으며 추가 기업 인수를 위한 자금을 조달하고 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TokenPos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기사가 마음에 들었다면
GOOD NEWS 추천하기

0

기사 추천하기 pointer

댓글
댓글 서비스는 로그인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진정성 있는 댓글은 토큰포스트에 큰 힘이 됩니다.
전체댓글 [6]
댓글보기
  • 1mini
  • 2022.10.04 17:06:09
ㄱ ㅅ ㅇ
답글 달기
  • 0
  • ·
  • 0
  • babyfriends
  • 2022.10.04 12:16:47
빗섬은 어찌돼가고있는지 궁금.
답글 달기
  • 0
  • ·
  • 0
  • 한방해보자
  • 2022.10.04 11:34:18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이순신장군
  • 2022.10.04 09:58:41
ftx가 ftx us를 필두로 바이든대선때부터 공화당에 막대한 로비후원금을 쏟아붓고 셀시우스등 쓰러져가는 기업을 인수하는 것은 미국시장진출을 공격적으로 노리기 위함입니다. 단순히 돈만 많다고 인수할수 있는 대상이 아닙니다.바이낸스도 셀시우스 인수후보인데..현재 ftx가 더 공격적이며 자금을 쏟아붓고있죠. 최근 부산에도 한국법인 설립후 거래소등록을 준비하고 있음. 차후 시장이 다시 살아날때 ftx거래소내 지구상의 모든 코인을 상장시키겠다는 목표를 가지고 있죠.
답글 달기
  • 0
  • ·
  • 0
  • bityou
  • 2022.10.04 09:49:58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빅리치
  • 2022.10.04 09:37:09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1 

NEWS가 적립되었습니다.

적립내역
  • PUBLISH (NEWS) ₩ 20.48(+8.0%)
  • Bitcoin (BTC) ₩ 22,134,492.73(+0.1%)
  • Ethereum (ETH) ₩ 1,672,597.36(+0.9%)
  • Tether (USDT) ₩ 1,304.65(0.0%)
  • BNB (BNB) ₩ 378,950.16(-0.0%)
  • USD Coin (USDC) ₩ 1,304.69(+0.0%)
  • PUBLISH (NEWS) ₩ 20.48(+8.0%)
2022-12-03 토요일
02:22:08
69,995,930 USDT 이체... 비트파이넥스 → 크라켄
02:20:08
50,000,000 USDT 이체... 비트파이넥스 → 익명
01:57:41
FT "알라메다, 지난해 FTX 대신 고객 레버리지 거래 10억 달러 부담"
01:55:02
미국 내 구글 '도지코인 매입' 검색량, 3개월 625% 증가
01:42:08
69,995,930 USDT 이체... 익명 → 비트파이넥스
01:40:08
69,995,930 USDT 이체... 크라켄 → 익명
00:58:29
아발란체 "알리바바 클라우드, AVAX 인증노드·인프라 도입"
00:54:32
우블록체인 "FTX재팬 이용자, 가장 먼저 돈 반환 받을 수 있을지도"
00:50:15
메타 "메타버스 위한 디지털정책 필요... 정부-산업 함께 구축"
00:24:03
싱가포르 부총리 "싱가포르, 암호화폐 허브될 계획 없다"
2022-12-02 금요일
23:49:33
클린스파크, 11월 544 BTC 현금화
23:22:31
렌 프로토콜, REN 2.0 전환 제안
22:56:13
갤럭시 디지털, 파산한 셀시우스 커스터디 플랫폼 GK8 인수
22:30:37
미국 11월 비농업 신규 고용 26.3만명 증가...예상치 상회
21:40:21
미 10년 만기 국채 수익률 9/21 이후 최저
21:32:47
블룸버그 “브이벤처스, 동남아 거래소 집멕스 1억 달러에 인수 결정”
21:29:06
넥소, 윈터뮤트로 5000WBTC 이체
21:16:45
호주증권거래소, 블록체인 사업 관련 인력 200명 해고
21:10:21
SBF “수입보다 지출 많아 파산…이 단순한 사실 몰랐다”
20:58:40
뉴욕멜론은행 CEO "기관투자자들 토큰화에 관심...분산원장 기술 장려해야"
맨위로 가기
주소: 서울시 영등포구 양평로21가길 19 선유도 우림라이온스밸리 B동 511호 | 대표전화 : 02-6674-1012 | 광고문의 : 02-6951-5748
일반 문의 : [email protected] | 제보 및 광고 : [email protected]
등록번호 : 서울 아 52481 | 등록일 : 2018.01.02 | 발행일자 : 2017.02.17 | 대표 · 편집인 : 권성민 | 청소년 보호책임자: 서원진
사업자등록번호 : 232-88-00885 | 통신판매신고번호 : 2021-서울영등포-2531
토큰포스트(tokenpost.kr)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2 토큰포스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 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