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위로 가기
  • 공유 공유
  • 댓글 댓글
  • 추천 추천
  • 스크랩 스크랩
  • 인쇄 인쇄
  • 글자크기 글자크기
링크가 복사되었습니다.

씨티그룹 "내년에는 디파이 관심 늘어날 것"

작성자 이미지
토큰포스트 기자

2022.12.15 (목) 16:40

대화 이미지 11
하트 이미지 4

사진 = shutterstock

시티그룹이 자체 보고서를 통해 내년도 탈중앙화 금융시스템(DeFI)에 대한 관심이 늘어날 것으로 전망했다.

14일(현지시간) 시티그룹이 올 한해 암호화폐 시장 관련 연구 보고서를 통해 "내년에는 디파이에 대한 관심이 늘어날 것"이라고 전망했다.

그룹은 "올해 암호화폐 가격 하락이 지속되면서 시장의 레버리지, 관심도가 크게 감소했다."라며 "인플레이션, 기준 금리 상승 등의 거시경제 영향이라고 하기에는 S&P 지수 하락폭과 차이가 크다"고 분석했다.

실제, S&P500지수는 올해 18% 하락데 비해, 암호화폐 시가총액은 61% 감소했다.

이어 테라 붕괴 이후 FTX, 셀시우스, 보이저 디지털 등의 잇단 파산으로 비트코인(BTC) 선물 계약 미결제약정 규모가 올 초 230억 달러(한화 약 29조7735억원)에서 90억 달러(한화 약 11조6505억원)로 떨어졌다.

그룹은 "다만 파산 기업들이 중앙화 기업이라는 점에서 탈중앙화 금융 프로토콜에 대한 관심은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고 진단했다.

앞서 지난 11월 씨티그룹이 보고서를 통해 FTX 사태로 인해 BTC 디커플리(비동조화) 현상을 포착했다.

보고서에는 비트코인과 S&P500의 비동조화는 FTX발 리스크 전염이 암호화폐 산업 내부로 제한적이라고 분석했다. 또 전통 금융 시장은 FTX 붕괴의 영향을 거의 받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씨티그룹은 "FTX발 리스크가 다른 자산클래스까지 전염될지 여부는 확실치 않지만, 디지털 자산 시장의 규모는 아직 전통 금융 시장에 비해 상대적으로 작다"고 덧붙였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TokenPos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기사

관련된 다른 기사

주요 기사

가상자산이용자보호법 시행..."이용자 보호 강화하고 불법 행위엔 철퇴"

비트코인 '실제 불런' 도달 어려워, 소매 수요 지표 3년 만에 최저치

[토큰포스트 마감 브리핑] 분석 "블랙록 BTC 현물 ETF에 유입세 지속... 전날 $1.07억 유입" 外

[마감 시세브리핑] 비트코인 6만3790달러, 이더리움 3410달러선

댓글

11

추천

4

스크랩

스크랩

데일리 스탬프

0

매일 스탬프를 찍을 수 있어요!

데일리 스탬프를 찍은 회원이 없습니다.
첫 스탬프를 찍어 보세요!

댓글 서비스는 로그인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전체댓글 [11]
댓글보기
  • 1mini
  • 2024.06.16 00:38:04
ㄱ ㅅ ㅇ
답글 달기
  • 0
  • ·
  • 0
  • HelloXDC
  • 2023.04.06 19:20:53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그루나루
  • 2023.04.06 10:08:33
Good
답글 달기
  • 0
  • ·
  • 0
  • 빅리치
  • 2022.12.19 08:35:55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낙뢰도
  • 2022.12.18 23:33:21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키리나
  • 2022.12.16 06:58:44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이영태
  • 2022.12.16 05:06:02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블루레인
  • 2022.12.16 02:08:06
잘봤어요~
답글 달기
  • 0
  • ·
  • 0
  • 낙뢰도
  • 2022.12.15 23:23:32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감성돔
  • 2022.12.15 22:54:36
잘봤어요
답글 달기
  • 0
  • ·
  • 0
1 2 

선물이 도착했어요!

선물이 도착했어요!

선물이 도착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