링크가 복사되었습니다.

SEC 위원장, "비트코인 ETF 승인 받으려면, 가격조작·커스터디 문제에 답해야"

하이레 기자

2019-09-10 화 10:32

댓글 [16]
추천 [0]

Fortune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의 제이 클레이튼 위원장은 9일(현지시간) CNBC와의 인터뷰에서 암호화폐 산업이 진전을 보이고 있으나 비트코인 상장지수펀드(ETF) 승인을 위해서는 해결해야 할 부분들이 더 남아 있다고 발언했다.

지난 11월 위원장은 비트코인 ETF 승인을 막는 가장 핵심적인 문제가 '가격 조작' 가능성과 금융 자산을 대신 보관·관리해주는 서비스인 '커스터디(Custody)' 방안이라고 지적한 바 있다.

위원장은 이러한 입장을 반복하며 "주로 미규제 거래소에서 거래되는 상품의 가격이 조작되지 않았다는 것을 어떻게 확신할 수 있는가. (비트코인 ETF를) 적절한 상품으로 여기기 위해서는 이러한 어려운 질문에 답할 수 있어야 할 것"이라며, 이러한 질문들이 "사소하지 않다"고 강조했다.

기관은 비트코인 ETF 대한 승인·거부 결정을 여러 차례 연기했다. SEC는 증권법에 따라 정보 수집이나 심의를 위해 금융상품에 대한 승인·반려 결정을 연기할 수 있다. 연방 정부 공보(公報)에 신청이 게재된 이후 최장 240일 동안 결정 기간을 가질 수 있다.

비트와이즈 애셋 매니지먼트(Bitwise Asset Management)와 반에크(VanEck)·솔리드엑스(SolidX)의 비트코인 ETF에 대한 최종 결정은 각각 내달 13일, 내달 18일로 예정돼있다. 비트와이즈는 NYSE 아카(ArcaEx)와, 반에크·솔리드엑스는 시카고옵션거래소(Cboe) BZX와 비트코인 ETF를 신청했다.

비트와이즈는 지난 1년 간 비트코인 시장이 ETF를 지원할만큼 성장했다는 것을 증명하기 위해 몇 차례 보고서를 발간하기도 했다. 이달초 반에크·솔리드엑스는 ETF 승인을 기다리는 가운데, SEC 예외 조항에 따라 적격 기관 투자자를 대상으로 하는 ETF 유사 상품 '반에크 솔리드엑스 비트코인 신탁'의 지분을 판매하겠다고 밝혔다.

토큰포스트 |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TokenPos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기사가 마음에 들었다면
GOOD NEWS 추천하기

0

기사 추천하기 pointer

댓글
댓글 서비스는 로그인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진정성 있는 댓글은 토큰포스트에 큰 힘이 됩니다.
전체댓글 [16]
댓글보기
  • 윱윱
  • 2021.02.17 15:36:52
잘봤어요
답글 달기
  • 0
  • ·
  • 0
  • 업비
  • 2020.11.20 16:45:22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더나세
  • 2020.03.01 08:32:05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2
  • ·
  • 0
  • 제주도가즈아
  • 2019.09.11 17:26:35
이제슬슬 승인해줘야하는거아님??
답글 달기
  • 5
  • ·
  • 0
  • 멕가이버
  • 2019.09.11 12:16:21
ETF의 일부승인을 했다는 말이며 온전한 승인을 위한절차가 남아있다는말
SEC에서도 할일이 있을듯 ~~~~
답글 달기
  • 6
  • ·
  • 0
  • 스티브잠스
  • 2019.09.11 08:36:38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7
  • ·
  • 0
  • 새똘똘이
  • 2019.09.11 07:26:25
기대
답글 달기
  • 8
  • ·
  • 0
  • diusna
  • 2019.09.10 23:42:16
가격조작을 피해갈 수 있는 상품이 과연 있을까요??
답글 달기
  • 8
  • ·
  • 0
  • wisdomlove78
  • 2019.09.10 23:04:38
거래소에 대한 명확한 규제가 엄격한 가이드라인 준스를 법적 제도화 하면 더 현실적으로 제기되는 문제들을 해결하는 데 도움이 될 겉은데요
답글 달기
  • 7
  • ·
  • 0
  • 젤로는천사
  • 2019.09.10 21:23:53
엄선된 뉴스 정보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8
  • ·
  • 0
  • 둥이아빠
  • 2019.09.10 20:24:13
잘봣슴다.
답글 달기
  • 7
  • ·
  • 0
  • jjangdol69
  • 2019.09.10 19:50:27
잘보고갑니다
답글 달기
  • 8
  • ·
  • 0
  • chEOSign
  • 2019.09.10 14:35:18
중앙화된 거래소아웃...탈중앙화 거래소면 해결됄듯한디~
답글 달기
  • 9
  • ·
  • 0
  • 그날이오길
  • 2019.09.10 13:12:22
가격조작이란 무엇인가?
답글 달기
  • 9
  • ·
  • 0
  • 반화넬
  • 2019.09.10 12:32:36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10
  • ·
  • 0
  • cryptocomer
  • 2019.09.10 12:15:49
암호화폐 ETF 승인 조건이 가격조작 가능성과 Custody 여부라... 가격 조작 가능성의 예방은 당국이 해결해야할 문제인 것 같은데 왜 신청자에게...??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10
  • ·
  • 0
더 보기

NEWS가 적립되었습니다.

적립내역
  • PUBLISH (NEWS) ₩ 24.3324(-2.1%)
  • Bitcoin (btc) ₩ 27,515,200(+0.1%)
  • Ethereum (eth) ₩ 1,559,250(-1.2%)
  • USD Coin (usdc) ₩ 1,303.8(-0.3%)
  • BNB (bnb) ₩ 305,053(-0.9%)
  • Binance USD (busd) ₩ 1,306.4(+0.4%)
  • PUBLISH (NEWS) ₩ 24.3324(-2.1%)
2022-06-26 일요일
00:00:10
코인니스 뉴스 제공 시간 안내
2022-06-25 토요일
23:56:02
거래소 BTC 예치금, 19개월래 최저
23:01:42
싱가포르통화청 핀테크 총괄 "암호화폐 리더들, 책임감 있게 행동"
22:32:09
FTX, 신규 IEO 프로젝트 출시 예고
21:48:22
24시간 BNB체인 기반 NFT 판매량, 이더리움 NFT 추월
20:42:33
ENS 도메인 pwc.eth 판매돼...PwC 구매 가능성 제기
20:16:18
유가랩스 '인종차별 옹호 주장' 대응 소송 제기
19:46:36
알바니아, 이르면 내년 암호화폐 과세 도입
17:16:24
JP모건 "채굴자발 BTC 매도세, 3분기까지 지속될 수 있다"
16:50:51
블룸버그 "채굴자발 BTC 매도세, 바닥 가깝다는 의미"
15:56:10
1BTC 이상 보유 주소 수 869,949 개...증가 추세 지속
15:19:39
상위 100개 이더리움 고래 지갑, 24시간 FTT·ETH 매집
15:15:53
3대 선물 거래소 BTC 무기한 선물 롱숏 비율
13:29:28
바이낸스 CEO "업계 '구제금융' 관련 제안 50~100 건 받아...5,200 건은 오보"
13:19:40
외신 "웨이브 창업자, 5.3억 달러 상당 USDN 부실채권 인수...상환 가능성은 의문"
11:12:55
써클 "지난 주 총 6억 USDC 증가...31억 발행·25억 상환
11:07:38
BTC 숏 ETF, 3일만에 미국 2번쨰로 큰 BTC 기반 ETF로 자리매김
10:46:49
바이비트, 아르헨티나 시장 진출
10:37:54
1월~5월 암호화폐 산업 투자 유치 규모 264억...전년 동기比 3배
10:18:20
크립토 '공포·탐욕 지수' 14... 극단적 공포 지속
맨위로 가기
주소: 서울시 영등포구 양평로21가길 19 선유도 우림라이온스밸리 B동 511호 | 대표전화 : 02-6674-1012 | 광고문의 : 02-6951-5748
일반 문의 : [email protected] | 제보 및 광고 : [email protected]
등록번호 : 서울 아 52481 | 등록일 : 2018.01.02 | 발행일자 : 2017.02.17 | 대표 · 편집인 : 도요한 | 청소년 보호책임자: 서원진
사업자등록번호 : 232-88-00885 | 통신판매신고번호 : 2021-서울영등포-2531
토큰포스트(tokenpost.kr)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2 토큰포스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 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