링크가 복사되었습니다.

텔레그램 공청회 내년 2월로 연기…텔레그램측 "긍정적"

도요한 기자

2019-10-21 월 14:20

댓글 [7]
추천 [0]

미국 법원이 텔레그램의 암호화폐 그램(Gram)이 증권인지 아닌지 적격성 여부를 판단하기 위해 개최할 예정이었던 공청회를 내년 2월로 미뤘다.

19일(현지시간)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미국 뉴욕 남부지방법원은 오는 24일로 예정됐던 텔레그램 TON(Telegram Open Network) 청문회를 내년 2월 18~19일로 연기했다.

법원은 "텔레그램은 내년 2월 청문회에서 결론이 날 때까지, 또는 법원이 해당 사안에 대한 판결을 내리기 전까지 '그램' 토큰을 투자자들에게 판매하거나 제공할 수 없다"고 밝혔다.

청문회가 연기된 것에 대해 텔레그램 측은 '긍정적'이라는 입장을 보였다.

텔레그램은 투자자들에게 보낸 서한에서 "규제 기관과의 소통을 이끌어낼 수 있는 충분한 시간을 확보한 것"이라며 "2월 청문회까지 입장을 명확히 밝히고 당국의 동의를 이끌어낼 수 있도록 충분히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텔레그램은 TON 블록체인 프로젝트를 비밀리에 추진해왔다. 그러던 지난해 암호화폐공개(ICO)를 통해 투자자들로부터 17억 달러(약 2조 122억원) 규모의 자금을 모았다.

하지만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는 증권법(1933)을 근거로, 그램 토큰이 미등록 증권을 판매해 연방법을 위반했다고 주장했다. 이에 미국 법원에 그램 토큰 판매 및 배포를 중단시키는 긴급조치 가처분 명령을 신청했다.

이같은 결정에 텔레그램은 그램 토큰이 증권이 아니라고 반박했다. 그램은 구매 계약과 구별된 별도의 '화폐' 또는 '상품'이지 증권은 아니라고 설명했다.

텔레그램은 "그램 토큰은 '증권'이 아니고, 텔레그램은 ICO에서 어떤 증권도 일반 투자자에 제공한 일이 없다"며 "기업이 '미래 토큰 지급에 대한 단순계약(SAFT)' 방식으로 17억 달러를 조달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도 텔레그램은 그램 토큰의 출시일을 내년 4월 30일로 연기했다. 또 법원이 SEC의 긴급조치 가처분 명령을 기각해줄 것을 요구하는 서류를 제출한 바 있다.

토큰포스트 |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TokenPos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기사가 마음에 들었다면
GOOD NEWS 추천하기

0

기사 추천하기 pointer

댓글
댓글 서비스는 로그인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진정성 있는 댓글은 토큰포스트에 큰 힘이 됩니다.
전체댓글 [7]
댓글보기
  • 멕가이버
  • 2019.10.22 13:07:16
보도 잘봤읍니다
답글 달기
  • 2
  • ·
  • 0
  • 구리구리
  • 2019.10.22 06:08:34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3
  • ·
  • 0
  • raonbit
  • 2019.10.22 00:58:29
기존의 증권법을 가지고 크립토이코노미에서도 그대로 적용하겠다는 것에 대해 미국 내 논의가 활발히 있어야 할 것 같네요~ 물론 리브라와의 형평성도 고려하는 것 같긴한데~~
답글 달기
  • 5
  • ·
  • 0
  • diusna
  • 2019.10.21 19:27:45
미룬다는게 좋은 것만은 아니더군요 ...
답글 달기
  • 3
  • ·
  • 0
  • dejavu
  • 2019.10.21 18:59:48
투자자들이 좋아할려나?
답글 달기
  • 3
  • ·
  • 0
  • dejavu
  • 2019.10.21 18:59:46
투자자들이 좋아할려나?
답글 달기
  • 3
  • ·
  • 0
  • Beaver
  • 2019.10.21 18:19:08
산고의 진통 끝에 축복이...
답글 달기
  • 3
  • ·
  • 0
더 보기

NEWS가 적립되었습니다.

적립내역
  • PUBLISH (NEWS) ₩ 24.8529(+9.0%)
  • Bitcoin (btc) ₩ 27,693,400(+1.0%)
  • Ethereum (eth) ₩ 1,583,570(+5.2%)
  • USD Coin (usdc) ₩ 1,302.5(-0.1%)
  • BNB (bnb) ₩ 308,475(+2.3%)
  • XRP (xrp) ₩ 478.13(+1.4%)
  • PUBLISH (NEWS) ₩ 24.8529(+9.0%)
2022-06-25 토요일
11:12:55
써클 "지난 주 총 6억 USDC 증가...31억 발행·25억 상환
11:07:38
BTC 숏 ETF, 3일만에 미국 2번쨰로 큰 BTC 기반 ETF로 자리매김
10:46:49
바이비트, 아르헨티나 시장 진출
10:37:54
1월~5월 암호화폐 산업 투자 유치 규모 264억...전년 동기比 3배
10:18:20
크립토 '공포·탐욕 지수' 14... 극단적 공포 지속
07:04:21
카타르투자청 CEO "암호화폐 투자, 관심 없다"
06:40:16
크립토 애널리스트 "8월 ETH 2.0 통합 계획, 변함없다"
05:59:18
블룸버그 애널리스트 "SEC 현물 BTC ETF 승인 가능성 낮다"
05:40:54
골드만삭스, 셀시우스 자산 매입 위해 20억 달러 투자 유치 계획
05:10:50
美 증시 3대 지수 상승 마감
04:04:38
0 BTC 초과 주소 수 사상 최대
03:46:22
法 암호화폐 금융 서비스 업체 플로우데스크, 3000만 달러 투자 유치
03:01:26
오스트리아 거래소 비트판다, 수백 명 직원 해고
02:59:17
셀시우스, 파산 가능성 대비 알바레즈앤마살 구조조정 고문 고용
02:30:43
리플 CEO "거래소 특정코인 거래 금지 권한 부여... 너무 위험"
01:56:00
지난 14년 간 미국 정부 부과 암호화폐 관련 과징금 33억 달러 이상
01:33:47
암호화폐 대출 업체 블록파이, 7/1 BTC·ETH 등 이자율 인상
01:03:50
블랙스완 저자 "지금, 암호화폐 겨울 아닌 빙하기... 봄 오지 않는다"
00:24:16
WSJ "FTX, 블록파이 지분 인수 논의 중"
00:13:08
5,000 BTC 이체... 익명 → 비트스탬프
맨위로 가기
주소: 서울시 영등포구 양평로21가길 19 선유도 우림라이온스밸리 B동 511호 | 대표전화 : 02-6674-1012 | 광고문의 : 02-6951-5748
일반 문의 : [email protected] | 제보 및 광고 : [email protected]
등록번호 : 서울 아 52481 | 등록일 : 2018.01.02 | 발행일자 : 2017.02.17 | 대표 · 편집인 : 도요한 | 청소년 보호책임자: 서원진
사업자등록번호 : 232-88-00885 | 통신판매신고번호 : 2021-서울영등포-2531
토큰포스트(tokenpost.kr)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2 토큰포스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 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