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위로 가기
  • 공유 공유
  • 댓글 댓글
  • 추천 추천
  • 스크랩 스크랩
  • 인쇄 인쇄
  • 글자크기 글자크기
링크가 복사되었습니다.

리플 "SEC 소송 결과에 미국의 혁신 걸려...명확한 규제 원한다"

작성자 이미지
정석규 기자

2023.03.15 (수) 17:27

대화 이미지  댓글  [76]
하트 이미지 추천  [3]

리플·티알엠(TRM)랩스 서밋 행사 미디어 브리핑
리플 아태 정책 총괄 "SEC 소송 영향력 미미...미국 외 사업이 90%"
한국에 '리스크 기반' 규제 주문..."싱가포르·일본 참고하길"

사진 = 브룩스 엔트위슬(Brooks Entwistle) 리플랩스 아태·중동·북아프리카(MENA) 지역 총괄 겸 글로벌 고객 성공 부문 수석 부사장(가운데)이 15일 리플·TRM랩스 서밋 행사 미디어 브리핑에서 질문에 답하고 있다. / 토큰포스트 정석규 기자

암호화폐 리플(XRP) 운영사 리플랩스가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와 2년 넘게 진행된 소송전에 대해 "이 소송의 판결에 미국의 혁신과 산업이 걸려있다"고 강조했다.

리플랩스는 15일 서울 강남에서 열린 리플·TRM랩스 서밋 행사 미디어 브리핑에서 SEC와 진행 중인 소송 관련 입장을 밝히고 명확한 규제의 중요성을 설명했다.

◇ SEC 소송, 영향력 미미하지만 미국 혁신의 분기점 될 것

브룩스 엔트위슬(Brooks Entwistle) 리플랩스 아태·중동·북아프리카(MENA) 지역 총괄 겸 글로벌 고객 성공 부문 수석 부사장은 SEC이 곧 마무리될 것이라는 관측에 대해 "언제 판결이 나올지는 판사가 결정할 문제다"며 "아침에 눈을 뜨면 저희 상품과 서비스, 고객에 대해 먼저 생각한다"고 말했다.

브룩스 부사장은 소송 관련 질의응답을 하며 시종 의연한 태도를 유지했다. SEC와 진행 중인 소송의 무게를 낮추고 리플랩스가 판결에 흔들리지 않는 모습을 보인 것이다.

그는 "SEC 소송의 판결은 미국에만 영향을 미칠 뿐이며, 우리 서비스의 90%이상은 미국 밖에 있어 판결로 인한 영향은 미미할 것이다"고 선을 그었다.

브룩스 부사장은 판결 자체의 의미를 폄하하지는 않았다. 그는 "이 소송은 리플 뿐만 아니라 미국의 혁신, 미국의 산업이 걸려있는 소송이다"며 "소송의 결과가 혁신을 미국이 아닌 다른 지역으로 이전하게 할 수도 있다"고 언급했다.

암호화폐 기업의 미국 탈출이 가속화 될 가능성을 경고한 것이다. 리플랩스가 꼽은 미국 탈출의 이유는 규제 명확성이다. SEC와 소송이 이어지는 동안 리플랩스는 미국의 규제가 명확히 확립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브룩스 부사장은 "싱가포르, 일본과 같이 규제가 명확한 국가들로 (암호화폐) 사업이 집중되고 있다"면서도 미국의 규제 기관을 암시하며 "단속하는 과정에서 규제를 설립하려는 행위는 옳지 않다"고 지적했다.

◇ 한국도 암호화폐 규제 마련하길...명확한 규제는 혁신의 밑거름

리플랩스는 한국 규제당국에도 명확한 규제 마련을 주문했다.

라훌 아드바니(Rahul Advani) 리플 아태지역 정책 총괄은 이날 미디어 브리핑에 참석해 "명확한 규제가 마련된다면 혁신적인 블록체인 시장에서 더 많은 효용을 실현할 수 있을 것이다"며 "한국에도 가상자산 관련 규제가 마련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아드바니 총괄은 '명확한 규제'를 위해 토큰 분류체계 마련, 리스크 기반의 규제 프레임워크, 민·관 협력 의 세 가지 과제를 제시했다.

또한 그는 한국 시장의 변화를 주시하고 있다며 현재 추진 중인 자본시장법 개정, 디지털자산 기본법 제정 등의 움직임에 기대를 표했다.

아드바니 총괄은 "내년 정도가 되면 한국에도 암호화폐 분류체계는 마련될 것이다"며 "리스크 기반 규제에 관해서는 일본, 싱가포르 등 이미 이 방식을 채택하고 있는 다른 시장을 참고하기 바란다"고 조언했다.

아울러 그는 한국 규제 정착을 위해 민·관 협력의 중요성도 강조했다.

아드바니 총괄은 "민·관 협력이 잘 이루어지기 위해서는 오늘 행사와 같은 자리가 매우 중요하다"며 "리플랩스가 작년에도, 올해도 한국 정책 서밋을 열었고 내년에도 열 예정인 이유다"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TokenPos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추천하기

3

데일리 스탬프

0

매일 스탬프를 찍을 수 있어요!

데일리 스탬프를 찍은 회원이 없습니다.
첫 스탬프를 찍어 보세요!

카테고리 기사 더보기
카테고리 이미지1

바이낸스, ZKsync 상장 및 토큰 배포 프로그램 발표

카테고리 이미지1

[마감 시세브리핑] 비트코인 6만6080달러, 이더리움 3540달러선

카테고리 이미지1

SEC 의장 게리 겐슬러, 올여름 미국 이더리움 현물 ETF 출시 예상

카테고리 이미지1

패러다임, 초기 암호화폐 프로젝트에 8억5000만 달러 투자 펀드 완료

댓글 서비스는 로그인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전체댓글 [76]
댓글보기
  • StarB
  • 2024.02.13 12:20:08
ㄱㅅ
답글 달기
  • 0
  • ·
  • 0
  • imhappy
  • 2023.09.02 00:12:23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임곡
  • 2023.07.18 00:13:35
정보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임곡
  • 2023.06.17 01:33:57
잘보고갑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임곡
  • 2023.06.17 01:33:57
잘보고갑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임곡
  • 2023.05.29 00:13:49
정보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StarB
  • 2023.05.22 09:49:48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임곡
  • 2023.05.22 01:55:42
정보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임곡
  • 2023.05.19 01:05:28
잘보고 갑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임곡
  • 2023.05.18 01:14:21
정보 감사 드립니다!
답글 달기
  • 0
  • ·
  • 0
1 2 3 4 5 6 7 8 

선물이 도착했어요!

선물이 도착했어요!

선물이 도착했어요!

코인 이미지 Bitcoin (BTC)
92,164,351.16 (+0.16%)
코인 이미지 Ethereum (ETH)
4,907,082.71 (-1.36%)
코인 이미지 Tether USDt (USDT)
1,382.82 (+0.03%)
코인 이미지 BNB (BNB)
840,558.20 (-0.17%)
코인 이미지 Solana (SOL)
199,858.40 (-2.81%)
코인 이미지 USDC (USDC)
1,383.73 (+0.01%)
코인 이미지 XRP (XRP)
716.61 (+5.83%)
코인 이미지 Dogecoin (DOGE)
183.27 (-2.73%)
코인 이미지 Toncoin (TON)
10,780.32 (-3.29%)
코인 이미지 Cardano (ADA)
570.44 (-0.75%)
왼쪽
2024 6월  17(화)
오른쪽
진행기간 2024.06.17 (월) ~ 2024.06.18 (화)

60명 참여

정답 78%

오답 22%

진행기간 2024.06.14 (금) ~ 2024.06.15 (토)

52명 참여

정답 83%

오답 17%

진행기간 2024.06.13 (목) ~ 2024.06.14 (금)

68명 참여

정답 71%

오답 29%

진행기간 2024.06.12 (수) ~ 2024.06.13 (목)

68명 참여

정답 91%

오답 9%

기간 2024.03.20(수) ~ 2024.04.02(화)
보상내역 추첨을 통해 100명에게 커피 기프티콘 에어드랍
신청인원

126 / 100

이더리움(ETH) 일반 마감

[Episode 11] 코인이지(CoinEasy) 에어드랍

기간 2024.02.27(화) ~ 2024.03.12(화)
보상내역 추첨을 통해 50명에게 총 150 USDT 지급
신청인원

59 / 50

기간 2023.10.11(수) ~ 2023.10.25(수)
보상내역 $10상당의 $AGT
신청인원

172 / 150

기간 2023.09.01(금) ~ 2023.10.01(일)
보상내역 추첨을 통해 1만원 상당의 상품권 에어드랍 (50명)
신청인원

26 / 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