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Days
  • Hours
  • Mins
  • Secs
링크복사
Increase text size
Decrease text size
링크가 복사되었습니다.

빗썸, 고객정보·암호화폐 유출 1심서 벌금 3천만원

2020-02-12 수 16:56

대규모 고객 정보 유출 사건으로 기소된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 빗썸과 운영자에게 1심에서 각각 벌금형이 선고됐다.

12일 오후 서울동부지법 형사2단독(부장판사 이형주)은 정보통신이용촉진정보보호등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를 받은 빗썸 개인정보관리책임자 이모(43)씨에 벌금 3,000만원을 선고했다.

범죄 행위자와 법인을 함께 처벌하는 양벌규정에 따라 재판에 넘겨진 빗썸 거래소의 운영사인 빗썸코리아에도 벌금 3,000만원이 선고됐다. 앞서 검찰은 이씨와 빗썸에 각각 2천만원씩을 구형했다.

이에 대해 재판부는 "법인체는 사업규모와 피해액 규모를 종합해서 벌금 최고금액인 3,000만원을 부과한다”며 “법정형은 2,000만원이고 구형도 2,000만원이지만 경합범이어서 최고금액인 3,000만원으로 계산했다"고 밝혔다.

또한 이씨에 대해서는 "종전 책임자인 김모씨 대신 짧은 기간 임시로 대표 역할을 했고, 혼자만의 잘못으로 비롯된 게 아니라는 점을 참작했다"며 "이번 재판 결과에 따라 피해자들이 별도의 책임을 물을 것이고 이 부분은 처벌과 유사한 효과가 발생한다는 점을 참작했다"고 설명했다.

검찰에 따르면, 빗썸은 지난 2017년 악성 프로그램이 담긴 이메일을 통한 공격으로 고객 개인정보 3만1,000여 건을 탈취당했다. 당시 이씨의 개인 PC에 저장된 개인정보가 담긴 파일은 암호화되지 않은 상태였으며, PC에 백신도 설치돼 있지 않은 것으로 조사됐다.

또한 빗썸은 같은 해 해당 정보를 이용한 해커의 공격으로 고객 243명이 보유한 암호화폐 70억원어치를 탈취당하기도 했다. 검찰은 동일 IP 과다 접속 등 비정상적인 접속이 계속됐음에도 차단조치를 취하지 않았고, 고객들의 해킹 피해 신고에도 원인 파악이나 피해 상황 공지 및 신고 등 보호조치를 취하지 않아 피해가 늘어난 것으로 파악했다.

한편 같은 수법으로 해킹을 당해 고객 개인정보 대량 유출 사태를 빚었던 하나투어는 지난달 6일 벌금 1000만원을 선고받았다.

토큰포스트 |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TokenPos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댓글
댓글 서비스는 로그인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진정성 있는 댓글은 토큰포스트에 큰 힘이 됩니다.
전체댓글 [8]
댓글보기
  • 뷰티홍
  • 2020.02.13 20:34:10
처벌받을 건 받고 다시 건전한 암호화폐 시장을 위해 힘써야겠죠
답글 달기
  • 1
  • ·
  • 0
  • raonbit
  • 2020.02.13 13:32:27
암호화페 거래소는 기존 금융화사와 같은 철벽 보안을 기본으로 하고 만약 보안 사고가 발생한다면 엄격한 처벌을 강화하는 방향으로 법이 적용되어야 할 것으로 봅니다.
답글 달기
  • 4
  • ·
  • 0
  • Coinomy
  • 2020.02.13 12:19:36
빗썸은 사고 거래소라는 오명을 벗을 수 있도록 환골탈태하는 계기가 되길
답글 달기
  • 4
  • ·
  • 0
  • mopxy
  • 2020.02.13 09:45:27
잘봤습니다
답글 달기
  • 1
  • ·
  • 0
  • S스니
  • 2020.02.13 09:05:41
고맙습니다
답글 달기
  • 1
  • ·
  • 0
  • 구리구리
  • 2020.02.13 05:37:12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2
  • ·
  • 0
  • jjangdol69
  • 2020.02.12 19:28:40
잘보고갑니다
답글 달기
  • 3
  • ·
  • 0
  • dejavu
  • 2020.02.12 18:43:29
빗썸 잘하즈앙
답글 달기
  • 4
  • ·
  • 0
더 보기

NEWS가 적립되었습니다.

적립내역
  • Bitcoin (BTC) $ 9,879.1(+2.5%)
  • Ethereum (ETH) $ 270.668(+3.5%)
  • XRP (XRP) $ 0.2246(+0.8%)
  • Bitcoin Cash (BCH) $ 395.057(+6.0%)
  • Bitcoin SV (BSV) $ 291.659(+4.5%)
  • Bitcoin (BTC) $ 9,879.1(+2.5%)
2020-02-23 일요일
22:14:33
中 인민은행, 금융 분산원장 기술보안 규범 발표
21:02:09
리서치 "BTC 공급량 11%, '고래' 지갑에 보관"
19:29:21
분석가 "반감기 후 BTC 인플레이션율 1.8%, 대다수 국가 목표치 하회"
19:00:55
OKEx CEO "곧 내부 지갑 간 이체"
17:57:10
비트그레일 "해킹 피해액, 암호화폐로 배상 불가"
15:56:49
리서치 "DeFi 생태계 밸류에이션, 올해 12억 달러 도달 전망"
14:36:13
크립토 '공포·탐욕 지수' 46... 공포 단계 지속
13:11:35
BTC 단기 상승, 9,900 달러선 일시 회복
13:03:11
BTC, 5분간 1.08% 상승, 현재 9,877.6 달러
11:49:21
와이즈 레이팅스 "암호화 서비스 업체, 은행 대체한다"
11:35:25
보안 플랫폼, 텔레그램 ETH·HT 교환 사기 재차 경고
10:27:36
中 보안 업체 "해킹 당한 1547 BTC, 법률적 소유권 판별 어려워"
10:23:48
보부 BTC 무기한 선물 롱·숏 포지션 비율 3:1...롱 우세 지속
10:10:44
전날 BTC·ETH 온체인 데이터 정리
09:32:31
리서치 "BTC, 6월까지 1만 4,000달러 상승"
08:21:24
FinaCom "지난해 디지털화폐 관련 1,000여 건 사기 제보 받아"
07:09:53
BTC 라이트닝 네트워크 노드 수 1만 1,598개 기록
05:00:54
Fcoin, 2018년 12월부터 사실상 자금난...잠재 피해자 2553명
01:58:33
IOTA 투자자 67.5%, 보안사고에도 지속 보유할 예정"
00:00:45
코스모스 창업자 “ATOM 개발사 텐더민트, 경영진 재편성 추진”
지금 토큰포스트 뉴스레터를 구독하세요!
오늘 하루동안 보지 않기 [닫기]
맨위로 가기
Copyright ⓒ TokenPost. All Rights Reserved.
법인명 : (주)토큰포스트   |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선유로49길 17, 부윤빌딩 6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52481   |   등록일자 : 2018.01.02   |   발행인 : 권성민   |  편집인 : 도요한  | 청소년 보호정책(책임자 : 윤석진)
TokenPost.kr의 모든 컨텐츠와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대표전화 : 02-6332-2245 / 광고문의 : 02-6674-1012 / [email protected]
인터넷신문 위원회
PUBLISHsof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