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Days
  • Hours
  • Mins
  • Secs
링크복사
Increase text size
Decrease text size
링크가 복사되었습니다.

11월 7일(목) 국내외 블록체인 뉴스 오후 브리핑

Chepicap

2019-11-07 목 17:23

부산 블록체인 특구 사업 완성도 높인다…중장기 계획 착수보고회 개최

부산시는 7일 오후 2시 시청 소회의실에서 부산 블록체인 규제자유특구 중장기 계획 수립 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한다고 이날 밝혔다. 이번 착수보고회는 블록체인 특구 사업 추진과정에서 노출된 문제점을 되짚어보고, 현장의 목소리와 전문가들의 의견을 반영해 중장기 계획수립 용역의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마련됐다. 기술 및 법률 분야 전문가인 블록체인 특구 운영위원 20여 명이 참석한다. 그동안 부산시는 블록체인 특구 지정(7월), 추진단 출범(9월), 참여사업자 협약식(10월) 등 블록체인 특구 사업추진에 노력을 기울여 왔다. 이번 용역을 통해서는 중장기 계획수립, 추진전략 및 로드맵 제시 등 체계적 사업 수행을 위한 과제를 마련할 계획이다.

中, 비트코인 채굴업 퇴출에서 허용으로 방향 선회…득실 계산 끝났나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발언을 시작으로 중국 내 블록체인 산업 기류가 바뀌고 있다. 중국 정부가 비트코인 채굴을 금지하려던 기존 입장에서 허용하는 쪽으로 방향을 전환했다. 중국 26개 내각 부처 중 하나인 국가발전개혁위원회(NDRC)는 지난 4월 '산업 구조조정 지침 초안'을 발표하고, 향후 단계적으로 퇴출시킬 업종(도태 산업) 가운데 하나로 비트코인 채굴업을 지목했다. 하지만 NDRC는 최근 발표한 지침 최종안에서 비트코인 채굴업을 '도태 산업' 목록에서 제외시켰다. NDRC는 이번 최종안이 의견 수렴 과정을 거쳐 작성됐다고 설명했다. 반면에 비트코인 채굴업과 관련해서는 아무런 언급도 하지 않았다.

남아공 거래소 팍스풀, 1년간 80만 개 지갑 증가

아프리카 기술 전문 미디어 아프리카테크에 따르면, 남아공 소재 P2P 비트코인 거래 플랫폼 팍스풀(Paxful)이 공식 채널을 통해 지난 12개월 사이 플랫폼을 이용하는 지갑 개수가 80만 개 증가했다고 밝혔다. 또한 팍스풀 측은 이날 "현재 팍스풀이 서비스하고 있는 암호화폐 지갑 개수는 300만 개로, 주로 미국, 나이지리아, 가나 등에 사용자들이 분포하고 있다. 지난 1년간 1,500만 건의 거래가 팍스풀 플랫폼을 통해 이뤄졌으며, 이는 전년 동기 대비 65% 증가한 수치"라고 부연했다.

카나안, 3분기 순이익 1,300만 달러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최근 미국 증시에 IPO를 추진 중인 세계 2대 암호화폐 채굴기 제조업체 카나안이 IPO 관련 문건 업데이트를 진행한 것으로 나타났다. 해당 자료에 따르면, 카나안의 올 3분기 순이익은 4월 이후 비트코인 강세장에 힘입어 1,300만 달러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해 동기 대비 40% 증가한 수치다. 이에 따라 3분기까지 카나안의 올해 순손실은 상반기 4,580만 달러에서 줄어든 3,120만 달러를 기록했다.

美 FBI 국장 "암호화폐 범죄, 이미 중요 사안"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비인크립토에 따르면, 5일(현지 시간) 미국 상원 국토안보위원회가 '미국 본토에 대한 위협'이란 주제로 개최한 청문회에서 크리스토퍼 레이 미국 연방수사국(FBI) 국장이 "암호화폐 범죄는 FBI에서 이미 중요한 문제로 다뤄지고 있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해 그는 "시간이 지남에 따라 암호화폐 범죄 문제는 더 크게 발전할 것이다. 다만, 암호화폐에 어떤 종류의 규제를 적용해야하는지 여부는 내가 대답하기 어려운 부분이 있다"고 덧붙였다.

잔커퇀 "법률 수단 동원, 비트메인 복귀 전념"

세계 최대 암호화폐 채굴기 제조 업체 비트메인의 공동 창업자인 잔커퇀(詹克团)이 7일 자신의 SNS를 통해 "가능한 모든 법률 수단을 동원해 최대한 빨리 비트메인에 복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해 그는 "회사의 정상적인 운영과 비상시기를 견뎌내기 위해 질서를 바로 잡겠다"고 덧붙였다.

日 증권형토큰 컨소시엄, 증권형토큰 표준화 연구 진행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일본 최대 금융그룹 미쓰비시UFJ파이낸셜 그룹이 주도하는 '증권형 토큰 연구 컨소시엄'(Security Token Research Consortium)이 최근 일본 내 증권형토큰의 활성화를 위한 표준화 작업에 착수한 것으로 나타났다. 해당 컨소시엄은 NTT 도코모, KDDI, 시큐리타이즈 등 현지 22개 기업이 회원사로 참여하고 있다. 또 해당 컨소시엄은 증권과 펀드의 자동 정산에 초점을 맞춰 블록체인을 활용한 금융거래 서비스의 개발을 추진 중이다.

자료제공=코인니스, 토큰포스트

토큰포스트 |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TokenPos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댓글
댓글 서비스는 로그인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진정성 있는 댓글은 토큰포스트에 큰 힘이 됩니다.
전체댓글 [3]
댓글보기
  • SleepPRC
  • 2019.11.19 08:43:49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학동또디
  • 2019.11.08 08:32:46
감사
답글 달기
  • 0
  • ·
  • 0
  • dejavu
  • 2019.11.07 19:29:06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더 보기

NEWS가 적립되었습니다.

적립내역
  • PUBLISH (NEWS) $ 0.0029(+6.4%)
  • Bitcoin (BTC) $ 9,738.32(-0.8%)
  • Ethereum (ETH) $ 243.49(+0.3%)
  • XRP (XRP) $ 0.204(-0.2%)
  • Bitcoin Cash (BCH) $ 259.334(+1.2%)
  • Bitcoin SV (BSV) $ 197.328(-0.1%)
  • PUBLISH (NEWS) $ 0.0029(+6.4%)
2020-06-06 토요일
03:16:56
나스닥 지수 원상회복...역대 최고치 기록
02:48:37
러, 개헌 국민투표 온라인 진행...블록체인 기술 도입
02:04:31
크레이그 라이트, "2006년 아이폰 사용" 황당주장
01:19:02
XRP 블록체인 검증자, 리플 반대에도 업그레이드 추진
00:04:46
쓰리애로우캐피탈 CEO "코인베이스 타고미 인수, 중립성 훼손 우려"
2020-06-05 금요일
23:37:55
IOTA, 신규 노드 소프트웨어 '호넷' 출시
23:23:16
UN 블록체인 전문가 "CBDC, 은행 계좌 대체할 것"
22:49:20
미 증시 3대지수 상승 출발
22:22:39
웨이브즈 엔터프라이즈, 기업용 전자투표 플랫폼 출시
21:59:15
애널리스트 "BTC 파생상품 시장, 현물보다 성장속도 빨라"
21:08:21
외신 "바이낸스 IEO 플랫폼, 언제 터질지 모르는 폭탄"
20:23:02
셀시우스 네트워크, 암호화폐 예치금 10억 달러 돌파
19:51:02
0.01 ETH 이상 보유 주소 수, 역대 최고치 경신
19:43:37
보이스 CEO "7월 4일 보이스 무료 공개"
19:38:55
美 통화감독청장 "암호화폐 기업·은행, 상호교류 방법 찾는 중"
19:30:10
TOP100 주소 BTC 보유량, 유통량 14.78% 점유
19:26:23
BTC 단기 하락, 9,700 달러선 일시 반납
19:09:36
실시간 암호화폐 자금 흐름
19:00:08
'부자 아빠 가난한 아빠' 저자 "BTC, 관심 있으니 투자한다"
18:55:58
델리오, BTC 1개월 만기 예치 상품 출시...연이자 12%
지금 토큰포스트 뉴스레터를 구독하세요!
오늘 하루동안 보지 않기 [닫기]
맨위로 가기
Copyright ⓒ TokenPost. All Rights Reserved.
법인명 : (주)토큰포스트   |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선유로49길 17, 부윤빌딩 6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52481   |   등록일자 : 2018.01.02   |   발행인 : 권성민   |  편집인 : 도요한  | 청소년 보호정책(책임자 : 윤석진)
TokenPost.kr의 모든 컨텐츠와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대표전화 : 02-6332-2245 / 광고문의 : 02-6674-1012 / [email protected]
인터넷신문 위원회
PUBLISHsof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