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위로 가기
  • 공유 공유
  • 댓글 댓글
  • 추천 추천
  • 스크랩 스크랩
  • 인쇄 인쇄
  • 글자크기 글자크기
링크가 복사되었습니다.

신임 금융위원장에 고승범 내정…암호화폐 정책 변화 가져올까

작성자 이미지
변세현 기자

2021.08.05 (목) 18:06

대화 이미지 88
하트 이미지 2

한국은행

신임 금융위원장에 고승범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이 내정됐다. 특정금융거래정보의 보호 및 이용 등에 관한 법률(이하 특금법) 시행이 예정된 가운데, 고승범 금융위원장 후보자의 관련 대응에 이목이 쏠리고 있다.

2021년 8월 5일 박수현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문재인 대통령이 금융위원장 후보자에 고승범 위원을 지명했다고 밝혔다.

고승범 금융위원장 후보자는 금융 전반에 대한 이해가 깊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그는 1998년 외환위기, 2003년 신용카드 사태, 2011년 저축은행 부실 사태 등 굵직한 업무를 담당했으며 금융위원회에서 금융서비스국장·금융정책국장 등을 역임한 바 있다.


토큰포스트 주요 기사를 뉴스레터를 통해 만나보세요 (구독하기)


고승범 후보자의 내정 사실이 알려지자 암호화폐 업계에선 금융당국의 향후 정책 방향에 주목하고 있다.

현재 암호화폐 업계는 특금법이라는 중대 국면을 눈앞에 두고 있다.

현행 특금법에 따르면 가상자산사업자는 정보보호 관리체계 인증(ISMS)과 실명 확인 계좌를 확보한 뒤 금융위원회에 신고를 마무리해야 원화 거래를 계속할 수 있다. 신고기한은 9월 24일까지다. 두 달이 채 안 남았지만 실명확인 계좌를 확보한 거래소는 업비트, 빗썸, 코인원, 코빗 네 곳뿐이다.

이에 따라 다수의 암호화폐 거래소들이 줄폐업할 것이라는 우려가 제기되고 있다. 금융위원회는 2021년 7월 16일 "기존 가상자산사업자에 대한 신고 유예기간은 2021년 9월 24일까지 6개월이며 그 이후 별도의 유예기간은 없다”라며 사실상 손을 놓은 상황이다.

윤창현 국민의 힘 의원은 "고승범 금융위원장 내정을 환영한다"라며 "가상자산과의 거리두기를 중단해야 한다, (감독 당국이) 책임은 민간에 떠넘기는 식의 접근은 제대로 된 결과를 기대할 수 없다"라고 말했다.

광고문의기사제보보도자료

<저작권자 ⓒ TokenPos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기사

댓글

88

추천

2

스크랩

스크랩

데일리 스탬프

0

매일 스탬프를 찍을 수 있어요!

데일리 스탬프를 찍은 회원이 없습니다.
첫 스탬프를 찍어 보세요!

댓글 서비스는 로그인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전체댓글 [90]
댓글보기
  • StarB
  • 2023.10.30 16:53:40
ㄱㅅ
답글 달기
  • 0
  • ·
  • 0
  • 리버사이드
  • 2023.10.27 22:54:34
좋은 정보 잘 보고 갑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임곡
  • 2022.02.25 21:03:12
잘보고갑니다
답글 달기
  • 1
  • ·
  • 0
  • StarB
  • 2021.12.26 18:41:33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1
  • ·
  • 0
  • 밀득이
  • 2021.10.20 23:00:16
잘보거가욥~~
답글 달기
  • 2
  • ·
  • 0
  • bsa75
  • 2021.10.07 20:22:16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2
  • ·
  • 0
  • 임곡
  • 2021.09.23 01:14:19
잘보고 갑니다
답글 달기
  • 2
  • ·
  • 0
  • 꼬꼬댁
  • 2021.09.21 10:25:24
기대금물
답글 달기
  • 1
  • ·
  • 0
  • 퍼블리시좋아요
  • 2021.09.13 19:37:01
싹수가 노란네요
답글 달기
  • 2
  • ·
  • 0
  • Chs8713
  • 2021.09.07 07:34:58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2
  • ·
  • 0
1 2 3 4 5 6 7 8 9 

선물이 도착했어요!

선물이 도착했어요!

선물이 도착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