링크가 복사되었습니다.

中 비트코인 채굴·거래 단속 카드에 채굴 업계 '줄이탈' 비상

하이레 기자

2021-05-24 월 15:48

댓글 [55]
추천 [0]

Shutterstock

중국이 '비트코인 채굴 및 거래 단속'이라는 카드를 꺼내 암호화폐 시장을 거듭 압박하고 있다. 비트코인 가격은 안정세를 찾을 겨를도 없이 다시 한 번 큰 폭으로 하락했다.

2021년 5월 21일(이하 현지시간) CNBC에 따르면 류 허(刘鹤) 부총리가 주재한 51차 국무원 금융안정발전위원회 회의에서 "비트코인 채굴 및 거래 행위를 단속해야 한다"는 내용이 논의됐다. 국무원은 최고국가권력기관의 집행기관이자 최고행정기관이다.

류 허 부총리와 국무원은 공식 성명을 통해 "금융 시스템을 보호하기 위해 더 엄격한 규제가 필요하다"면서 "비트코인 채굴과 거래 행위를 단속하고 개인 차원의 리스크가 사회 영역까지 전염되는 것을 철저히 차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주식, 채권, 외환시장의 원활한 운영을 유지하고 불법 증권 활동을 엄중 단속하며 불법 금융 행위를 단호히 처벌할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다.

중국 당국은 시중 은행을 통해서도 암호화폐 거래 단속에 나서고 있다. 증권시보에 따르면 당국은 은행을 통해 암호화폐 거래 계좌를 식별하고 역외 암호화폐 투기 계좌 자금 이체를 엄격히 통제하고 있다.

인민은행은 각 은행에 관련 수동/자동 자금세탁방지 시스템을 구축하고 고액 거래 감시를 피하기 위한 잦은 거래가 발생할 경우 상부에 보고하라고 주문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같은 중국 내부의 단속 소식이 전해지자 비트코인은 8.5% 이상 하락해 2021년 4월 최고점 6만 4000달러 대비 약 50% 낮은 수준까지 떨어졌다. 이더리움과 도지코인도 각각 10% 이상 하락했다.

단속 강화 배경은?

암호화폐 거래에 대한 중국 당국의 제재는 채굴 부문까지 확대됐다. 비트코인의 불법적인 사용에 대한 우려 뿐 아니라 비트코인 채굴에 소모되는 막대한 전력량과 환경 문제가 반영된 조치라는 분석이 나온다.

중국 주요 경제 매체인 21세기경제보는 비트코인 채굴 및 거래에 대한 단속 언급 배경으로 △비트코인을 통한 단기 자금 유출 우려, △암호화폐 개념과 범위에 대한 규제 확립 계획, △탄소 배출 저감과 관련한 비트코인 채굴 전력 소비 문제를 지목했다.

중국 시사주간지 시대주보도 당국이 채굴 전력 소비와 탄소 중립 문제로 이전부터 비트코인 채굴 활동을 감시해왔다고 전했다.

상장 기업 최초로 비트코인 투자를 진행한 마이클 세일러(Michael Saylor) 마이크로스트레티지 최고경영자(CEO)도 5월 22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중국의 단속 조치가 환경 문제 때문이라는 진단을 내놨다.

규제 강화에 암호화폐 채굴 기업 중국 이탈하나

암호화폐에 대한 단속 강화 움직임에 중국 암호화폐 프로젝트, 거래소, 채굴장 등이 해외로 본거지를 옮길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특히 비트코인 공급의 약 70%를 담당하는 중국 채굴 산업이 큰 타격을 입을 수 있는 상황이다.

중국 증권시보는 5월 24일 베이징샹취안 법률사무소 형사부문 주임인 딩페이펑(丁飞鹏)을 인용해 "채굴 관련 암호화폐의 자금 조달이 전면 중단되고 암호화폐 거래소의 선물 거래 서비스 운영이 불가능할 수 있다"며 "이번 조치에 채굴기 업체도 영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중국 암호화폐 업계 관계자는 "이번 비트코인 채굴 단속 발언이 나오기 이전부터 일부 투자자들은 해외로 채굴장을 옮기기기 시작했다"며 "채굴장 해외 진출 속도는 더 빨라질 것"이라고 말했다.

실제로 중국계 대형 채굴풀 BTC.TOP 창업자인 장줘얼(江卓尔)은 5월 22일 자신의 SNS를 통해 "B.TOP은 중국 국경 내 사용자를 대상으로 채굴기 구매 대행 서비스 제공을 중단한다"고 발표했다.

그는 "중국 당국으로부터 규제 이행 압박을 받은 것은 아니다"라면서도 "규제 리스크 관리 차원에서 해당 서비스 종료를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암호화폐 거래소 후오비(Huobi) 산하 후오비몰(Huobi Mall)도 5월 24일 성명을 통해 중국 본토 고객에 대한 암호화폐 채굴 서비스를 중단하고 해외 사업에 주력할 예정이라고 발표했다.

中 매체들 "금융시장 안정 위한 불가피한 조치"

중국이 암호화폐에 대한 가장 엄격한 규제를 예고한 가운데 중국 매체들은 금융 시장 안정을 위해 불가피한 조치라며 당위성을 더하고 있다.

중국 관영 신화망은 5월 21일 "규제 강화는 대세 흐름"이라며 "암호화폐 투기 및 거래 리스크 방지는 규제 당국이 줄곧 주목해온 문제"라고 설명했다.

중국 국영방송 CCTV도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전 세계 금융 기관과 정부는 비트코인은 금 대비 내재 가치가 부족하고 법정화폐와 같은 신용도가 없다고 경고해왔다"면서 "암호화폐 시장의 피해자가 되지 않기 위해 경계를 늦추지 말아야 한다"고 전했다.

중국, 미국…전 세계 암호화폐 규제 확산

중국은 2017년부터 암호화폐 시장에 대한 금지 기조를 계속해왔다. 2021년 들어 전 세계 암호화폐 시장이 크게 팽창하자 다시 한 번 반대 의사를 분명히 하면서 시장 움직임을 잠재우고 있다.

중국은 5월 18일 인터넷금융협회(中国互联网金融协会), 중국은행업협회(中国银行业协会), 중국지불청산협회(中国支付清算协会)을 통해 암호화폐 시장에 대한 단속 의지를 피력했다. 세 기관은 "금융 기관 및 결제 기관은 암호화폐 관련 서비스를 제공해서는 안 된다"는 공식 성명을 발표한 바 있다.

중국 뿐 아니라 미국도 암호화폐 시장에 대한 규제망을 좁혀가고 있다.

미국 재무부는 중국발 단속 발언이 나오기 하루 전인 5월 20일 "비트코인 탈세 등 불법 행위를 저지르는 데 사용되지 못하도록 하겠다"며 "현금과 마찬가지로 1만 달러 이상 암호화폐를 송금하는 경우에 사업자 보고를 의무화하겠다"고 발표했다.

업계 "중국발 충격에서 회복 전망"

중국 규제 당국이 채굴 산업까지 단속하게 되면 2017년 한 차례 위축됐던 중국의 암호화폐 역량은 더욱 약화될 것으로 예상된다. 다만 업계 관계자들은 비트코인에 대한 중국발 충격은 계속되지 않을 것으로 보고 있다.

마이클 세일러 마이크로스트레티지 CEO는 "중국의 조치는 비트코인 채굴 과정에서 생기는 탄소 배출 문제를 획기적으로 절감하겠다는 뜻"이라면서 "단속 대상을 제외하고 나머지 비트코인 채굴업체의 수익성을 제고시킬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중국발 FUD(불안을 야기해 시장 하락을 촉발하는 소식이나 오보)를 줄이고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관련 목표를 달성하는 방향으로 나아가면 비트코인 가치는 높아질 것"이라고 낙관했다.

중국 진추블록체인연구원장 홍슈닝(Hong Shuning)은 5월 23일 자산의 웨이보를 통해 "중국이 비트코인 채굴 및 법정화폐 간 거래를 완전히 뿌리 뽑는다고 해도 비트코인이 폭락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중국의 조치는 비트코인 실제 가격보다는 중국 위안화로 표시되는 비트코인 가격에만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덧붙였다.

광고문의기사제보보도자료

<저작권자 © TokenPos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기사가 마음에 들었다면
GOOD NEWS 추천하기

0

기사 추천하기 pointer

댓글
댓글 서비스는 로그인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진정성 있는 댓글은 토큰포스트에 큰 힘이 됩니다.
전체댓글 [56]
댓글보기
  • jisoo0122
  • 2021.10.22 16:55:34
ㄱㅅ
답글 달기
  • 0
  • ·
  • 0
  • jisoo0122
  • 2021.08.25 11:13:41
ㄱㅅ
답글 달기
  • 0
  • ·
  • 0
  • 머랭이
  • 2021.08.03 11:13:14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marrey
  • 2021.07.16 23:29:57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1
  • ·
  • 0
  • 돼지멍멍
  • 2021.06.22 12:20:56
좋아요
답글 달기
  • 0
  • ·
  • 0
  • 티끌모아태산
  • 2021.06.17 16:40:03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더나세
  • 2021.06.17 13:17:23
정보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21세기
  • 2021.06.01 10:02:26
정보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1
  • ·
  • 0
  • 백공
  • 2021.06.01 06:04:34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1
  • ·
  • 0
  • 전장군
  • 2021.05.26 13:13:03
잘봤습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jaejunwon7
  • 2021.05.26 11:41:43
굿
답글 달기
  • 0
  • ·
  • 0
  • cpol
  • 2021.05.26 10:42:11
좋은글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김길임
  • 2021.05.26 06:27:36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구름같은사나이
  • 2021.05.26 03:36:28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둥이
  • 2021.05.25 22:23:22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전장군
  • 2021.05.25 17:19:33
정보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떨뚜
  • 2021.05.25 16:02:33
잘읽었습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phs4702
  • 2021.05.25 15:05:00
그는
답글 달기
  • 0
  • ·
  • 0
  • imsob
  • 2021.05.25 15:02:24
그냥 하는 소리일 가능성이,,
답글 달기
  • 0
  • ·
  • 0
  • imsob
  • 2021.05.25 15:01:58
단속,,이란 용어가 중단,,이나 폐쇄를 뜻하지는 않을것,,
답글 달기
  • 0
  • ·
  • 0
  • 르게
  • 2021.05.25 13:29:35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감성돔
  • 2021.05.25 13:26:17
잘봤어요
답글 달기
  • 1
  • ·
  • 0
  • NCWT
  • 2021.05.25 13:13:28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2
  • ·
  • 0
  • 곰돌이poo
  • 2021.05.25 13:06:28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1
  • ·
  • 0
  • 아이리스블루
  • 2021.05.25 13:03:24
정보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1
  • ·
  • 0
  • YDKIM
  • 2021.05.25 11:48:00
참 중국이란 나라...
채굴잘에 들어가는 전기생산시설을 탓하지말고 관/기 대기업등 공장시설의 오염배출에 신경좀 더 쓰거라..
답글 달기
  • 1
  • ·
  • 0
  • GEOT
  • 2021.05.25 11:23:26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1
  • ·
  • 0
  • bc1400
  • 2021.05.25 11:03:31
잘보고갑니다
답글 달기
  • 2
  • ·
  • 0
  • 우레아
  • 2021.05.25 10:56:50
중국놈들이 환경을 위해서 채굴을 막는건 아닐테고,
뭔가 지들 경제적 문제가 있으니 저럴것인데;;
저게 전체적인 암호화폐 시장에 큰 영향을 준다는게..짜증나는고만
답글 달기
  • 1
  • ·
  • 0
  • iblsky02
  • 2021.05.25 09:38:41
잘봤습니다
답글 달기
  • 3
  • ·
  • 0
  • 양주사랑
  • 2021.05.25 09:24:12
정보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4
  • ·
  • 0
  • 휘프노스
  • 2021.05.25 09:10:55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3
  • ·
  • 0
  • zestyseo1004
  • 2021.05.25 09:09:17
기사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4
  • ·
  • 0
  • 금조
  • 2021.05.25 08:52:22
잘보고갑니다
답글 달기
  • 3
  • ·
  • 0
  • 육촌아지매
  • 2021.05.25 07:48:10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4
  • ·
  • 0
  • daerong72
  • 2021.05.25 07:26:00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4
  • ·
  • 0
  • kogook1122
  • 2021.05.25 05:59:41
좋아요
답글 달기
  • 4
  • ·
  • 0
  • 김길임
  • 2021.05.25 03:51:43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4
  • ·
  • 0
  • 따고배짱
  • 2021.05.25 01:53:23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4
  • ·
  • 0
  • CEDA
  • 2021.05.25 00:14:20
채굴에 다른 전력 문제나 환경 문제를 해결하고자 하는 노력도 있겠지만 디지털 위안화의 보급을 위한 사전 정지 작업으로도 생각되는군요.
답글 달기
  • 7
  • ·
  • 0
  • 르게
  • 2021.05.25 13:30:47
공감입니다
  • 0
  • ·
  • 0
  • dejavu
  • 2021.05.24 22:48:25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3
  • ·
  • 0
  • raonbit
  • 2021.05.24 22:40:35
사용자가 삭제한 댓글입니다.
답글 달기
  • 0
  • ·
  • 0
  • raonbit
  • 2021.05.24 22:40:34
비트코인 채굴왕국 중국에서 채굴장이 감소한다면 비트코인 공급 시장에 많은 변수가 생길 것으로 예상되네요. 이란에서도 전력 공급에 비상이라니 채굴 감소로 인한 글로벌 비트코인 현물 가격 시장의 변화도 예의 주시하여야 할 것 같네요.
답글 달기
  • 7
  • ·
  • 0
  • choick
  • 2021.05.24 22:25:10
기사 잘 봤습니다.
답글 달기
  • 4
  • ·
  • 0
  • 여사님
  • 2021.05.24 20:07:26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4
  • ·
  • 0
  • ok66005
  • 2021.05.24 19:53:06
감사합니다
잘 보고갑니다
답글 달기
  • 5
  • ·
  • 0
  • Yeol3
  • 2021.05.24 19:16:57
국가 귀속~
답글 달기
  • 5
  • ·
  • 0
  • heyday07
  • 2021.05.24 19:16:17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5
  • ·
  • 0
  • zestyseo1004
  • 2021.05.24 18:46:57
기사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7
  • ·
  • 0
  • phs4702
  • 2021.05.24 18:14:48
그리고
답글 달기
  • 4
  • ·
  • 0
  • 1mini
  • 2021.05.24 17:51:14
ㄱ ㅅ ㅇ
답글 달기
  • 4
  • ·
  • 0
  • soehseh
  • 2021.05.24 17:16:01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5
  • ·
  • 0
  • 내돈도
  • 2021.05.24 17:04:51
감사합니다
답글 달기
  • 6
  • ·
  • 0
  • 사랑스런
  • 2021.05.24 16:23:05
좋아요
답글 달기
  • 6
  • ·
  • 0
  • 핀즈
  • 2021.05.24 15:58:14
잘봤습니다
답글 달기
  • 5
  • ·
  • 0
더 보기

NEWS가 적립되었습니다.

적립내역
  • PUBLISH (NEWS) ₩ 24.2023(+6.4%)
  • Bitcoin (btc) ₩ 27,036,300(-2.4%)
  • Ethereum (eth) ₩ 1,543,640(-2.6%)
  • USD Coin (usdc) ₩ 1,305.1(+0.2%)
  • BNB (bnb) ₩ 302,269(-3.0%)
  • Binance USD (busd) ₩ 1,306.4(+0.5%)
  • PUBLISH (NEWS) ₩ 24.2023(+6.4%)
2022-06-28 화요일
00:01:10
탈중앙화 개발 가속화 플랫폼 인크레드빌드, 3,500만 달러 투자 유치
2022-06-27 월요일
23:46:08
리서치 "자동차 블록체인 시장 규모, 4년 내 16억 달러 도달 전망"
23:39:38
저스트렌드, TRX·USDD 금리 모델 조정 공지
23:31:34
테더 CTO "USDT 숏 포지션 잡은 헤지펀드, FUD 믿은 대가 치를 것"
23:03:08
지난 1시간 0.57억 달러 규모 선물 포지션 강제 청산
23:02:30
美 SEC 위원장 "비트코인, 상품이라고 할 수 있는 유일한 암호화폐"
22:36:08
미 증시 3대 지수 보합 출발
22:32:58
클레이튼 기반 M2E 프로젝트 슈퍼워크, 스카이비전캐피털과 파트너십
22:27:43
美 암호화폐 솔루션 '컴포시큐어', 러셀지수 신규 편입
22:19:46
中 네이멍구 정부, 신규 암호화폐 채굴 프로젝트 출범 금지
22:10:58
피그먼트 마케팅 총괄 "규제기관 암호화폐 교육, 규제 리스크 완화"
22:02:52
엑스카니발 공격자, 토네이도캐시로 1500 ETH 이체
21:41:48
코인베이스 프로로 1,241억원 상당 BTC 입금
21:14:12
보고서 "헤지펀드들, UST 사태 이후 USDT 공매도 포지션 늘리는 중"
21:10:08
스트라티스, 영국 파운드화 연동 스테이블코인 출시 예고...PwC와 협력
21:00:03
보이저디지털, 3ac에 채무불이행 통보...법적 수단 검토
20:50:06
리서치 "DAO, 1% 미만 소수가 투표권 90% 점유...중앙화 구조 심각"
20:39:59
쿠코인, 28일 USDD/TRX 거래페어 상장
20:33:04
스위스 중앙은행 이사 "규제기관, 테라 사태 이후 중앙화 스테이블코인 선호"
20:25:39
외신 "BTC 네트워크 에너지 소비량 지속 감소 추세"
맨위로 가기
주소: 서울시 영등포구 양평로21가길 19 선유도 우림라이온스밸리 B동 511호 | 대표전화 : 02-6674-1012 | 광고문의 : 02-6951-5748
일반 문의 : [email protected] | 제보 및 광고 : [email protected]
등록번호 : 서울 아 52481 | 등록일 : 2018.01.02 | 발행일자 : 2017.02.17 | 대표 · 편집인 : 도요한 | 청소년 보호책임자: 서원진
사업자등록번호 : 232-88-00885 | 통신판매신고번호 : 2021-서울영등포-2531
토큰포스트(tokenpost.kr)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2 토큰포스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 위원회